고상한 취미였다가 천박한 취미로 바뀐 취미의 사례를 찾아 누가 그 취미를 주로 즐겼으며 그 취미가 고상한 취미에서 천박한 취미로 바뀌게 된 원인은 무엇인지 분석해 보십시오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고상한 취미였다가 천박한 취미로 바뀐 취미의 사례를 찾아 누가 그 취미를 주로 즐겼으며 그 취미가 고상한 취미에서 천박한 취미로 바뀌게 된 원인은 무엇인지 분석해 보십시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I. 서 론
II. 본 론
1. 고상한 취미와 천박한 취미의 의미
2. 고상함과 천박한 취미를 구분하는 기준
3. 우리사회에서 고상한 취미였다가 천박한 취미로 바뀐 취미의 사례
4. 고상한 취미에서 천박한 취미로 바뀌게 된 원인
III. 결 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I. 서 론
사람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인간답게 살아가는 것이 최고일 것이다. 사람이 소와 돼지가 될 수 없으며, 도한 신의 영역에 도전할 수도 없다. 그런데 사람도 여러 가지 부류가 있어, 멋을 부리고 남에게 과시하고 싶은 욕망이 강한 자가 있는가 하면, 그와 반대로 겉보기에는 수수해 보이고 아무것도 없이 털털해 보이며, 막걸리라도 편한 하게 먹을 수 있고 대화 나눌 수 있는 듯한 서민적인 삶을 살아가는 사람도 보인다.
사람은 누구나 잘 먹고 잘 살고 싶지 못살고 싶은 사람 한사람도 없을 것이다. 잘 사는 가운데 부와 명예도 누리고 싶고 남들에게 인정받고 싶은 것 또한 사람의 가장 기본적인 욕구인 것이다. 그리고 부와 명예를 누리면서 고상한 취미를 갖추어, 귀족적인 풍모와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싶어 하는 마음도 내면적으로 강하게 작용한다.
이를 고상한 취미와 천박한 취미로 구분해 볼 수 있을 것이다. 어느 것이 고상한 취미인가 천박한 취미인가는 각자의 주관에 있지만 남이 평가하기도 한다.
누구나 천박한 취미를 가지고 남에게 무시당하고 없어 보이는 모습을 보이고 쉽지 않을 것이다. 고상한 취미를 가지고 우아하고 단아하게 보이면서 남에게 인정받고 싶은 것이 사람의 심리일 것이다. 이 장에서는 교재의 1장 “취미의 역사”의 4절 “고상한 취미와 천박한 취미”(11-13쪽)에 보면 19세기의 피아노 연주처럼 한 때 고상한 취미였다가 시간이 흐르면서 천박한 취미로 바뀐 취미의 사례가 나옵니다. 이를 참조하면서 우리 사회에서 이처럼 고상한 취미였다가 천박한 취미로 바뀐 취미의 사례를 찾아 누가 그 취미를 주로 즐겼으며(A4용지 1장 반 이하), 그 취미가 고상한 취미에서 천박한 취미로 바뀌게 된 원인은 무엇인지 분석해 보기로 하자.

참고문헌

- 삐에르 부르디외의 저서 [구별짓기] 상권(새물결, 2005)
- 클리포드 기어츠의 저서 [문화의 해석](까치글방, 2009)
-허연, 허연의 역사속 명저 산책 피에르 부르디외 `구별짓기, 2012
-김정락 외, [취미와 예술]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출판부, 2011.

추천자료

  • 가격3,0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18.09.10
  • 저작시기2018.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6288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