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트레이드 센터를 보고 나서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월드 트레이드 센터를 보고 나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월드 트레이드 센터를 보고 나서
1. 들어가며

2. 영화의 줄거리

3. 영화에 대하여

4. 영화의 감상

본문내용

1. 들어가며
진정한 인간애의 감동 실화라는 메인 카피가 어울릴 정도로 역사적 사실을 밀도있게 그리고 휴머니즘에 입각하여 잘 표현한 좋은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사실 이 영화를 보는 내내 가슴이 답답하였다. 영화를 보는 두 시간 동안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 갇혀있다는 느낌이 들어서일까 영화는 내내 미국 뉴욕의 월드 트레이드 센터로 관객을 몰아넣는다.
흔히 9.11 사건이라고 불리우는 이 사건은 발생한지 만 5년이 되어가는 사건이다. 이제 그 사건의 파장이 사람들의 뇌리 속에 사라질 때도 되었건만 너무나도 엄청나고 큰 사건인지라 우리에게는 마치 어제의 일처럼 생생하게 기억난다. 대학교 수업을 마치고 도서관에서 늦은 공부를 하고 집에 돌아와 TV를 켜보니 한 빌딩에 비행기가 부딪히는 장면이 계속 속보로 전달되고 있었다. 처음에는 영화의 한 장면이거니 생각했는데 그것은 실제 상황이었고 또 단순히 경비행기 한 대가 경로를 이탈하거나 조종 미숙으로 빌딩에 충돌했나보다 생각하였는데 뉴스를 보면 볼수록 그것은 경비행기가 아니라 공항에서 너무나도 크다고 느꼈던 점보비행기였고 더욱 놀랐던 것은 비행기가 충돌한 빌딩은 미국의 상징이자 중심부인 맨하턴의 월드 트레이드 센터였던 것이다. 충돌 후 월드 트레이든 센터는 휴지조각처럼 무너져 내렸고 붕괴의 여진으로 그 일대는 먼지 폭풍의 아수라장으로 변해 있었다. 생각할 여유조차 없이 너무나도 순식간에 일어난 일이라 나는 그저 멍하니 TV를 바라보았던 기억이 새롭다.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일까? 빌딩이 무너져 내렸을 때 빌딩 안의 사람들은 무사히 대피한 것일까? 아니 비행기에 탄 사람들은 어떻게 된 거지? 수백 아니 수천의 사람들이 떼 죽음 당하는 장면을 목격한 나에게는 그저 액션영화 속에서 늘상 보아왔던 그런 장면과는 마음의 충격이 상당하였다. 평소 미국의 패권주의를 싫어하던 터라 미국이라는 나라를 좋게 보지는 않았지만 무고한 시민들이 그것도 한 두명도 아니고 많은 사람들이 죽어가는 모습은 측은하게 여겨졌고 미국의 슬픔에 한 인간으로서 조의를 표할 따름이었다.
2. 영화의 줄거리
영화는 실화에 바탕을 두고 있어서인지 억지로 감동을 주거나 하지는 않는다. 다만 미국인의 관점에서 미국적인 시선으로 9.11사건을 다루고 있다. 영화의 대강의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4남매를 둔 평범한 가장이자 뉴욕도시를 순찰하는 업무를 담당하는 뉴욕, 뉴저지의 항만경찰청 경사 존 맥라글린(니콜라스 케이지 분)은 그날도 뉴욕 중심가의 순찰로 하루를 시작했다. 그러나, 하늘로 거대한 비행기의 그림자가 지나가는 순간, '꽝'하는 굉음과 함께 다급히 세계 무역센터로 출동하라는 명령이 떨어진다. 피와 먼지로 범벅이 되어 실려 나오는 사람들과 여기저기 파편에 맞아 신음하는 사람들, 그리고 높은 건물에서 떨어지는 사람들. 마치 생 지옥과도 같은 그곳은 항공기 두 대에 의해 세계 무역센터가 붕괴되는 믿을 수 없는 사건이 벌어진 곳이었다. 일촉즉발의 위기상황. 다급한 지원요청에 의해 존 맥라글린 경사를 비롯한 4명의 대원들은 사고가 난 건물로 들어가지만

해당자료는 한글2002나 워디안 자료로 한글97에서는 확인하실 수 없으십니다.

참고문헌

직접 작성 및 각종 참고자료 인용
  • 가격1,0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10.05.11
  • 저작시기2006.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4886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