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역사의 여명-일본인의 기원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해당 자료는 0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0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본문내용

. 선사시대부터 일본열도에는 서로 다른 복수의 종족들이 거주했고 이 집단들이 이동, 혼혈, 소진화 등의 다양한 과정을 거치면흔히 일본인은 단일 민족으로 이루어졌다고 여기고 있으나 오늘날 일본 학계에서는 대체로 단일 민족관을 부정하고 있다서 현대 일본인으로 발전해 왔다는 것이 대체로 합의된 견해이다. 인류학에선 선사시대 이래 일본열도에 거주하면서 유전적으로 단절되는 일 없이 현대까지 내려오는 인류 집단을 일본인으로 규정하고 있다. 이런 의미에서 현대 일본인은 야마토민족, 류큐민족, 아이누민족이라는 이질적인 세 민족으로 이루어져 있다고 볼 수 있다.반면 일본인은 서로 다른 두 계통의 혼합에 의해 이루어졌다는 혼합설도 제기되었다. 베르츠라는 학자는 일본인의 얼굴을 사쓰마형과 조슈형의 두 가지 유형으로 나누고 이를 근거로 일본인에는 서로 다른 두 계통이 섞여있다는 설을 제시했다. 베르츠에 의하면 사쓰마형은 사각형이나 둥근형의 얼굴, 크고 쌍꺼풀진 눈, 폭이 약간 넓은 코, 잘 발달된 귓밥 등이 특징이며 작은 키에 다부진 체격으로 일본의 서민들 가운데 많다. 조슈형은 긴 얼굴, 좁고 쌍꺼풀이 없는 눈, 폭이 약간 좁은 코, 얇은 입술, 작은 귓밥 등이 특징이며 키가 크고 호리호리하고 여린 체격으로 소수파지만 상류계급에서 잘 볼 수 있다. 조슈형의 경우 눈의 코 가까운 쪽 부분에 아시아인, 특히 북아시아인의 특유한 형질로 알려진 몽고주름이 있음을 근거로 이를 북아시아계라 규정했고, 아이누와 류큐인의 신체특징에 많은 유사점이 있으므로 이들은 같은 계열의 집단이라고 주장했다.

키워드

  • 가격600
  • 페이지수1페이지
  • 등록일2006.09.23
  • 저작시기2006.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489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