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름에 관한 제분석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씨름에 관한 제분석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씨름의 어원

◘씨름의 시대적(역사적) 변천과정
가. 상고시대
나. 삼한시대
다. 삼국시대
라. 고려시대
마. 조선시대

본문내용

씨름을 지칭하는 말로는 한자로 각지(角支), 각저(角低), 각력(角力), 각희(角戱), 상박(相撲), 치우희(蚩尤戱) 등이 있다. 여기서 의미하는 각(角)은 서로 겨루다, 저(抵)는 달려들다는 뜻인데, “각저”는 서로 달려들어 힘겨루기 하다를 표현하는 말이다. “각력”은 두사람이 서로 잡고 힘과 재주를 부려, 먼저 넘어뜨리는 사람이 이기는 놀이이며, “상박”은 옛날 중국의 백희의 하나로 여러 역사를 모아 힘을 겨루어 상대방을 모두 넘어뜨린 사람이 이기는 놀이이다.
이 밖에도 씨름 각지(角支), 쟁교(爭交), 요교(?較), 각저(殼抵), 각지(角枝), 각희(脚戱) 등으로 도 불리우는데 모두 씨름을 가리키는 다른 말들이라고 할 수 있다.
한가지 특징으로 옛날 중국에서는 씨름을 고구려기(高句麗技)라 하여, 둘이서 하는 활쏘기, 말타기 등의 유희와 함께 씨름하듯이 하는 힘 겨루기를 넣어 이를 각저(角低) 라고도 하였으니, 이 는 삼국사기(三國史記)에 나타난 많은 실례들을 통해 미루어 볼 때 이미 우리 나라에는 고대 때부터 씨름이 민간에 성행되었음을 알 수 있다.
우리말의 용례(用例) 에서 찾아보면, 영남(嶺南)지방의 우리말에서 서로 버티고 힘을 견주는 것을 “씨룬다”고 하며, 버티고 힘을 견주어 보라는 말에는 서로 씨루어 보아라가 있고, 꽤 오래 버틴다는 말에 씨룬다 또는 대기 씨루네 하는 말이 있음을 보아 이 씨름이란 말은 타동사 씨 룬다 에서 씨름으로 명사화 된 말이 분명하다고 본다

해당자료는 한글2002나 워디안 자료로 한글97에서는 확인하실 수 없으십니다.
  • 가격1,0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06.09.28
  • 저작시기2006.4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516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