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음서의 역사적 신빙성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본문내용

있다. 가각의 양식이 복음서나 복음서의 자료로 사용된 문서에 처음 기록될 때까지 구전된 기간이 있었을 것으로 가정하였다. 결국 양식 비평가들은 복음서 저자가 수집하고 기록한 정보가 상당 부분 사실과 허구, 역사와 전설, 있는 그대로의 이야기와 상상력을 동원한 각색 등이 복잡하게 섞여 있는 것이라고 결론지었다.
복음서는 역사적으로 신뢰할 만한가? 일부 보수적인 독자들은 그들이 가진 성경의 영감교리가 그렇게 믿을 것을 요구하기 때문에 그렇다고 대답할 것이다. 하지만 이는 하나님께서 다양한 문학 양식을 통해 진리를 전달할 수 있다는 사실을 간과하는 것이다. 실제로 성경의 절반 이상이 시, 잠언, 예언, 편지, 묵시 등 역사가 아닌 문학 양식으로 기록되었다. 심지어 복음서 안에는 비유 형식을 가진 예수의 가르침은 산문 형식이 사실적이지만 허구인 이야기를 통해 신학적 진리를 전달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따라서 겉보기에 역사로 보이는 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는 것이다. 성경을 올바르게 해석하는 데에는 지름길이 없다. 모든 불확실성을 역사적으로 자세히 분석해야만 한다. 그리고 그리스도인들이 해석자를 조명할 수 있는 객관적인 기준도 역시 유지해야만 한다.
  • 가격8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09.05.21
  • 저작시기2008.4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53640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