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의 영화화 : 소설 <저기 소리없이 한점 꽃잎이 지고 >와 영화 <꽃잎>의 비교분석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소설의 영화화 : 소설 <저기 소리없이 한점 꽃잎이 지고 >와 영화 <꽃잎>의 비교분석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소설 「저기 소리 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와
영화「꽃잎」에서 나타나는 폭력성
2. 소설 「저기 소리 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에서 나타나는 시점과
영화「꽃잎」의 영상처리 방식
Ⅲ. 결론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대중성 때문에 광주 항쟁에 대한 정당한 해석을 기대한 관객에게는 ‘너무 감상적’이라는 평가와, 원작을 알고 영화를 본 관객 또는, 광주항쟁이 배경일 뿐이라는 소문을 듣고 본 관객은 ‘광주의 화면이 영화 전체를 짓누르고 있는 느낌’ 이라는 엇갈린 평가를 받았다. 조미숙, 『소설의 영화화 연구 :최윤의 「저기 소리 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와 장선우의 「꽃잎」을 중심으로』,『人文科學論叢』제43집, 2005, 165쪽.
이것은 장선우의 욕망과 갈등이 충돌한 것도 문제지만, 영화라는 매체의 특성상 소녀의 의식을 드러내는 데 한계를 나타냈다. 원작에서 중요시 하고 있는 각 인물들의 의식을 영상으로 나타내기 위해 다양한 기법을 동원했지만, 이들을 나열하였기 때문에, 또 감독에 의해서 인물들이 자신의 마음을 반성하는 깊이를 충분히 보여주지 못했다.
소녀의 심리를 통해서 소녀와 같이 소외된 사람들을 우리안의 다른 사람으로 받아들이는 화해의 장으로 변한다. 소녀는 우리안의 다른 사람을 자신과 동일시함으로서 광주에서 받은 상흔을 극복할 수 있었다. ‘소녀’, ‘장’, ‘우리’는 다 같이 소녀의 상흔을 추적하는 과정에서 가해자에서 피해자가 되면서 소녀와 동일시된다. 이 동일시를 통해서 작품의 인물들은 모두가 광주항쟁의 비극적 피해자 이면서 가해자로 소녀의 상흔에 감염된다. 이것은 독자에게 감정이입을 통해서 서서히 작품 속으로 빨려 들어가게 하는 심리적 과정과 일치한다.
이런 기대효과는 각기 다른 시점을 통하여 사건의 배경이 되는 광주항쟁을 각기 바라보는 거리에 따라 시점을 잘 활용하고 의미를 다중 적으로 보여준다. 하지만 영화는 시각적인 문제를 나타내는 한계점에 부딪힘과 동시에 감독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광주항쟁의 배경이 중심이 되어 원작의 의도에서 멀어졌음을 알 수 있었다.
Ⅳ. 참고문헌
윤철호, 『영화는 가장 정치적인 행위다』,『사회평론』4권, 1996.
조미숙, 『소설의 영화화 연구 :최윤의 「저기 소리 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와
장선우의 「꽃잎」을 중심으 로』,『人文科學論叢』제43집, 2005
이덕화, 『<저기 소리 없이 한 점 꽃잎이 지고>와 영화 <꽃잎>의 비교연구』,
『현대문학의 연구』제 35집
최 윤, 『수줍은 아웃사이더의 고백』,『문학동네』, 1994.
<인터넷 자료>
네이버 영화 평점/리뷰 참고
(http://movie.naver.com/movie/bi/mi/point.nhn?code=17199)
  • 가격2,0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10.05.03
  • 저작시기2010.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85960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