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rostat Indicators를 활용한 기술수준별 R&D지출과 기업가치와의 관련성 연구
본 자료는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자료를 다운로드 하신 후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영문초록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firm’s accounting information, R&D expenditures and firm value focusing on technology level and the quantiles of firm value. Using the Ohlson model, we classified firms according to the technology level by Eurostat Indicators and analyzed the relationship with quantile regression analysis. [Methodology] In addition to ordinary least squares analysis, we added quantile regression analysis, which can analyze the effect of the independent variables across the various distributions of the dependent variables. Our sample consists of firms publicly listed on the KOSPI and KOSDAQ markets for 22 years (1997-2018) of 1,172 manufacturing firms and we collected firm-level data from the TS2000 and KIS-VALUE database. [Findings] First, as a result of the whole sample of manufacturing firms, the firm's book value, earnings, and R&D expenditures had a significantly positive effect on the firm value. Second, R&D expenditures of firms with high R&D intensity (high tech, KOSDAQ) had a greater effect and incremental explanatory power (R2) on firm value than those of firms with low R&D intensity (non-high tech, KOSPI). Third, the magnitude of the effect of the independent variables on the firm value of firms with high R&D intensity was in the order of book value, R&D expenditures, and earnings. Fourth, for the higher quantiles, the effect of R&D expenditures on firm value increased, while the effect of book value and earnings on firm value tended to be constant or decrease. In conclusion, we empirically verified that the incremental explanatory power of R&D expenditures of high tech firms for technological innovation on the firm value is greater than that of non-high tech firms in the Ohlson model. [Implications] First,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the determinants of firm value depend on ⑴technology level, ⑵affiliated market, and ⑶the quantile of firm value. Therefore, we should consider each characteristic of the firm when we examine the determinants of firm value. Second, the R&D expenditures of high technology firms for technological innovation play a more important role in explaining firm value than those of non-high technology firms. The contribution of this study is that we attempt an analysis using Eurostat Indicators recognized internationally as a firm classification method by technology level. Besides, applying quantile regression analysis, we empirically proved that the effect of R&D expenditures varies across the distribution of the firm value.

국문초록

[연구목적] 본 연구는 기업의 회계정보(순자산, 순이익)와 R&D지출의 기업가치와의 관련성을 기술수준과 기업가치 분위별로 분석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Ohlson 모형을 활용기업을 Eurostat Indicators 기술수준에 따라 분류하여 분위별 회귀분석을 수행하였다.
[연구방법] 분석방법은 최소자승법(OLS)과 함께 종속변수 분위에 따라 독립변수의 영향력을 분석하는 분위회귀분석 방법을 병행하였으며, 소속시장에 따른 분석도 이루어졌다. 표본은 우리나라 코스피 및 코스닥 시장에 상장된 1,172개 제조기업의 22년(1997∼2018)간의 재무자료 14,108건을 KIS-VALUE 및 TS2000에서 추출하여 사용하였다.
[연구결과] 첫째, 제조기업 전체를 분석한 결과, 기업의 순자산, 순이익, R&D지출 모두 기업가치에 유의한 양(+)의 영향을 주었다. 둘째, R&D 집중도가 높은 기업(High tech, 코스닥)의 R&D지출은 R&D 집중도가 낮은 기업(非High tech, 코스피)의 R&D지출보다 기업가치에 주는 영향력과 기업가치에 대한 증분설명력이 더욱 큰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R&D 집중도가높은 기업의 독립변수들의 기업가치에 대한 영향력의 크기는 순자산, R&D지출, 순이익 순으로 나타났다. 넷째, 모든 연구대상 그룹에서 기업가치 상위분위로 갈수록 R&D지출이 기업가치에 주는 영향력은 증가하는 반면, 순자산과 순이익의 영향력은 일정하거나 감소하였다. 결론적으로 Ohlson 모형에 기술혁신을 위한 ‘R&D지출’을 독립변수로 추가할 경우 첨단기술기업의 기업가치에 대한 증분설명력이 비첨단기술기업보다 크다는 것을 실증적으로 확인하였다.
[연구의 시사점] 첫째, 기업가치 결정요인은 ⑴기술수준, ⑵소속시장, ⑶기업가치 분위에 따라다르므로, 기업가치 결정요인 분석시 각각의 특성을 고려해야 함을 시사한다. 둘째, 첨단기술 기업에서는 기술혁신을 위한 R&D지출이 기업가치를 설명하는데 더욱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점이다. 본 연구의 공헌점은 기존연구와 달리 기술수준에 따른 기업분류법으로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Eurostat Indicators를 활용하여 분석을 시도하여 검증한 점이다. 또한 분위회귀분석법을 병행하여 기업가치 분포에 따라 R&D지출의 영향력이 변화함을 실증적으로 확인하였다.
  • 가격7,000
  • 페이지수30 페이지
  • 발행년2020
  • 학회명한국회계정보학회
  • 저자안수근 ( Ahn Soo-geun ) , 박원구 ( Park Won-koo )
  • 파일형식아크로뱃 뷰어(pdf)
  • 자료번호#6568379
다운로드 장바구니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