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는 개인의 여행활동에 동일하게 영향을 미치는가?: 코로나19에 대한 심리적 거리, 감정, 여행활동의 관계 연구
본 자료는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자료를 다운로드 하신 후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영문초록

Due to the emergence of COVID-19, travel activities have shown a sharp decline. The fact, however, that there are still individuals traveling abroad and that local tourism destinations remain active during the COVID-19 period suggests that it is highly likely that COVID-19 does not affect all individuals’ travel activities equally.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psychological distance due to COVID-19, emotional responses, and travel activities. More specifically, the psychological distance that individuals perceive regarding COVID-19 will affect an individual’s emotional responses derived from COVID-19, and individuals’ emotional responses are likely to affect changes in travel activities. In order to achieve the purpose of this study, a regression analysis and Hayes’ mediation analysis were used to verify the relationship between psychological distance due to COVID-19, emotional responses, and changes in travel activities.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psychological distance from COVID-19 affected individuals’ negative emotional responses. It was found that negative emotions caused by COVID-19 changed more significantly when the psychological distance was close than when the psychological distance was distant. Second, the change in negative emotional responses due to COVID-19 affected changes in travel activities. It was found that the more negative emotions changed due to COVID-19, the greater the decrease in travel activities. Third, it was found that negative emotional responses completely mediate the effect of psychological distance on changes in travel activities caused by COVID-19. The findings above describe the implications for the tourism industry.

국문초록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의 출현으로 인하여 여행활동은 급격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코로나19 기간 중에도 여행활동을 하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은 코로나19가 개인의 여행활동에 동일하게 영향을 미치는 것은 아닐 가능성이 높음을 시사하는 것이다.
본 연구의 목적은 코로나19에 대한 심리적 거리, 감정변화, 여행활동의 관계를 규명하는데 있다. 조금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사람들이 코로나19에 대해 지각하는 심리적 거리는 코로나19에 대한 사람들의 감정반응에 영향을 미칠 것이고, 사람들의 감정반응은 여행활동 변화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으므로 본 연구에서는 이들 간의 관계를 규명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본 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회귀분석과 Hayes의 매개분석 방법을 활용하여 코로나19에 대한 심리적 거리, 감정반응 그리고 여행활동 변화에 대한 관계를 검증해 보았다.
본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코로나19에 대한 심리적 거리는 부정적 감정반응에 영향을 미쳤다. 코로나19에 대해 심리적 거리가 먼 경우보다 가까운 경우 코로나19로 인한 부정적 감정이 더 크게 변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코로나19로 인한 부정적 감정 반응 변화는 여행활동의 변화에 영향을 미쳤다. 코로나19로 인해 감정이 부정적으로 크게 변화할수록 여행활동 감소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코로나19에 대한 심리적 거리가 여행활동 변화에 미치는 영향을 부정적 감정반응이 완전 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상에서 발견된 사항이 관광산업에 시사하는 바를 기술해 놓았다.
  • 가격6,100
  • 페이지수21 페이지
  • 발행년2021
  • 학회명대한관광경영학회
  • 저자김영두 ( Kim¸ Youngdoo )
  • 파일형식아크로뱃 뷰어(pdf)
  • 자료번호#6642281
다운로드 장바구니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