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망과 성 - 개방적인 성 문화 속의 혼전 성 관계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욕망과 성 - 개방적인 성 문화 속의 혼전 성 관계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개방화되는 성 문화
단편적인 예
결론적으로

본문내용

어하기 보다는 사랑하는 연인을 만나 적당히 해소할 줄 아는게 중요해요. 애정표현도 맨날 불꺼진데서만 몰래 하는 게 아니라 공개된 곳에서 하는게 훨씬 건강해 보여요. 공부도 하고, 애인과 사랑도 나누고. 둘 다 요 령껏 병행하는게 좋겠죠.>
결론적으로
위 여대생들과의 대화내용이 모든 대학생들의 상황을 나타내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설문조사와 여대생들의 대화내용을 참고하면 알 수 있듯이 요즘의 성 문화는 매우 개방적이고, 그 사고방식은 결혼 전의 성관계는 얼마든지 가능하고 별 다른 문제가 없다는 것이다. 결혼 전이라도 또는 결혼과 상관없이, 사랑한다면 성 관계를 가질 수 있고, 그것은 죄악이나 금기가 아닌 너무나 자연스럽고 당연하고 아름답게 여겨진다.
그러나 과연 결혼을 벗어난 자유로운 성 관계가 자연스럽고 아름답고 당연한 것일까? 만일 그렇다면 그 결과 또한 그러하여야 할 것이다. 그러나 결혼 전 성 관계로 인한 원치 않는 임신, 낙태, 미혼모.. 그리고 이런 일들이 가져오는 사회적 파장.. 이런 것들이 우리가 보았을 때 자연스럽고 아름다워 보이는가? 원치 않는 아이의 임신으로 인한 불안과 고통, 그리고 아이를 죽이는 살인행위를 사랑의 당연한 결과라고 말할 수 있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누군가는 이렇게 말할지도 모른다. 책임 질 수 있다면 무슨 상관이냐고.. 하지만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미혼모율을 보면 결혼 전 성 관계가 책임이라는 말로 정당화 될 수 없음을 반증한다.
성 관계는 시대의 흐름속에 놓여져 있을때에 아름다운 것이 아니라 결혼이라는 울타리안에 있을때에 사랑과 책임속에서 아름다울 수 있다.
  • 가격1,0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16.04.21
  • 저작시기2016.4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0050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