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제의 인지발달이론(인지발달개념, 인지발달단계-감각운동기,전조작기,구체적 조작기,형식적 조작기)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피아제의 인지발달이론(인지발달개념, 인지발달단계-감각운동기,전조작기,구체적 조작기,형식적 조작기)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I. 인지발달 개념
1. 도식
2. 동화
3. 조절
4. 균형

II. 인지발달단계
1. 감각운동기(0~2세)
1) 1단계 : 반사기(0~1개월)
2) 2단계 : 1차 순환반응기(2~4개월)
3) 3단계 : 2차 순환반응기(5~8개월)
4) 4단계 : 2차 도식 협응기(9~12개월)
5) 5단계 : 3차 순환반응기(13~18개월)
6) 6단계 : 사고의 시작(19~24개월)
2. 전조작기
1) 상징적 활동의 증가
2) 직관적 사고
3) 자기중심성
(1) 물활론
(2) 실재론
(3) 목적론
3. 구체적 조작기
1) 탈중심화
2) 보존개념 획득
3) 서열화
4) 분류개념, 유목화
4. 형식적 조작기

* 참고문헌

본문내용

경에, 그리고 부피의 보존개념은 11-12세 경에 이해된다.
아동의 보존개념 획득은 다음과 같은 세 가지원리를 이해하기 때문에 가능하다.
첫째, 동일성(同一性, identity)의 원리로 모양이 변하더라도 질량의 양은 변화하지 않는다. 그러므로 위의 그림에서 a, b와 a', b'컵의 물은 동일한 양이라는 것을 이해하게 된다.
둘째, 가역성(可逆性 reversibility)의 원리로 지각의 변화과정을 역으로 거쳐가면 본래의 상태로 되돌아갈 수 있음을 이해하는 것으로 조작상태를 역으로 수행할 수 있는 능력을 말한다.
위의 그림에서 a', b'컵의 물을 a, b 컵에 다시 부으면 원래의 양으로 되돌아갈 수 있으므로 a‘, b'컵의 물은 동일하다.
셋째, 보상성(compensation)은 어떤 차원에서의 변형에 의한 양의 손실은 다른 차원에서 얻어진다는 것으로, 한차원 즉, 높이나 넓이로 인해 잃은 것은 다른 차원에 의해 보상될 수 있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으로 위의 그림에서 a'는 높이가 높지만 b'는 더 넓기 때문에 서로 같다고 이해한다.
3) 서열화
서열화(sedation)는 구체적 조작기에 획득되는 논리적 조작으로, 사물을 증가하는 또는 감소하는 순서로 배열하는 능력을 말한다. 즉, 사물의 특성을 어떤 특정의 속성이나 특징에 기준하여 서로간의 양립이 불가능한 유목으로 나누면서 동시에 상호관계에 따라 사물들을 잘 어울리게 배열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길이에 관련된 서열개념은 7~8세 경에 나타나고 무게에 대한 서열은 9세 경에, 부피에 대한 서열은 11-12세 경에 나타난다. 서열화에는 세 가지가 있는데 첫째, 한 가지 속성에 기준하여 두 대상씩을 비교하며 순서대로 배열하는 단순 서열화(單純序列化), 둘째, 속성을 동시에 고려하면서 순서대로 배열하는 중다 서열화(重多序列化), 셋째, 변환적 추론(變換的 推論)으로서 이는 두세 가지 사물간의 관계를 이해하며 그것의 관계를 기준하여 순서대로 배열하는 것이다. 예컨대, A 4) 분류개념, 유목화
구체적 조작기에 이르면 아동은 대상물이 지니고 있는 공통적인 차원에 따라 사물을 분류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전체와 부분과의 관계, 상위유목과 하위유목과의 관계를 완전히 이해하게 되어 위계적인 방식으로 하위 그룹을 나열하여 하나의 새로운 그룹으로 음을 수도 있게 된다. 즉, 여러 사물이 지닌 공통 특성을 기준으로 분류하여 한 가지 사물이 한 가지 유목에 소속되도록 하는 것이 유목화(classification)이다. 유목화는 단순 유목화, 중다 유목화, 그리고 유목포함(class inclusion)의 조작으로 나누어진다. 단순 유목은 아동에게 피아노, 기타, 나팔, 드라이버, 망치, 톱, 사과, 포도 그리고 딸기를 제시하면 이들을 악기, 연장, 과일의 3개로 유목화할 수 있다. 이렇게 하나의 속성이나 특성에 기준해서 분류하는 것을 단순 유목이라고 한다. 중다 유목화는 두 개 이상의 유사성을 바탕으로 사물을 동시에 분류하는 것을 말한다. 즉, 기준이 되는 속성이나 특성이 두 개 이상일 때 두 개 이상의 속성에 의하여 분류하는 것으로, 노란색 삼각형과 원, 그리고 두 개의 발간색 삼각형과 원을 제시하면 형태와 색깔을 고려하여 원과 삼각형을 동시에 분류할 수 있다. 유목포함은 한 가지 유목이 나머지 여러 유목도 포함할 수 있는 상위의 포괄적 유목보다는 작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으로, 파란 구슬 일곱 개와 하얀 구슬 세 개가 있을 경우 '구을 이라는 상위유목과 잭낄 이라는 하위유목을 설정할 수 있다. 구슬과 파란구슬 중에서 어느 것이 더 많은가를 물으면 전조작기의 아동은 파란 구슬이 더 많다고 대답하지만 구체적 조작기의 아동은 구슬이 더 많다고 대답할 수 있다.
4. 형식적 조작기
사춘기가 시작되면서 인지적으로 성숙하게 되고 이 시기에는 현실적 세계를 넘어서 가상적인 추론을 할 수 있다. 구체적인 사상이 없어도 추상적으로 생각하여 문제에 대한 추리를 할 수 있는 능력이 있다. 귀납적 추리 즉, 일정 수의 사실들을 사용하여 과학적인 사고를 할 수 있으며, 가설적 연역적 논리를 사용하여 사고할 수 있고, 가설적, 연역적 추리는 언어에 의존하는 정도가 크다. 가설을 설정하고 그 가설로부터 사례를 연역할 수 있다. 또한 일반 이론을 이해하고 그들을 결합시켜 문제해결을 하는 것도 가능하게 된다.
형식적 조작기(formal operation stage, 12세 이후)의 사고 특징은 조합적 사고(combination thinking)와 가설검증적 사고(hypothesis testing thinking) 그리고 명제적 사고(interpro-positional thinking)이다. 아동은 문제가 제시되었을 때 가장 타당한 해결방안이나 정답을 찾기 위해서 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모든 가능한 방법들을 인출하여 그것을 차례로 검토해 본 다음 결론을 내리는 조합적인 사고를 할 수 있다. 제시된 문제에 내포된 정보나 자료에서 어떤 하나의 가설을 도출하고 그에 입각해서 결론이나 해결방안을 논리적으로 연역해낸다. 청소년들은 만일 연역적 사고과정에서 논리전개에 잘못이 발견되면 몇 번이고 가설을 바꾸어 가면서 사고를 전개해 나가는 것을 가설 검증적 사고라고 한다. 명제적 사고란 주어진 상황에서 둘 또는 그 이상의 명제를 구성하고 이들 간에 존재하는 논리적인 관계를 따져 보는 것을 말한다.
* 참고문헌
인간발달 / 박성연, 백지숙 저 / 파워북 / 2011
아동상담 / 구은미, 박성혜 외 2명 저 / 양서원 / 2016
아동발달 / 이항재 저 / 교육과학사 / 2004
발달심리학 : 전생애 인간발달 / 정옥분 저 / 학지사 / 2014
심리학의 이해 / 방선욱 저 / 교육과학사 / 2003
아동심리학 / 김경희 저 / 박영사 / 2005
인간발달 / 조복희, 도현심 외 1명 저 / 교문사 / 2016
인간발달과 교육 / 이현림, 김영숙 저 / 교육과학사 / 2016

추천자료

  • 가격3,000
  • 페이지수14페이지
  • 등록일2017.09.05
  • 저작시기2017.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3279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