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체보씨의 식료품 가게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만체보씨의 식료품 가게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든 사실을 밝힌다. 마지막에 드러나는 겉보기와는 다른 그들의 정체가 놀랍다. 등잔 밑이 어둡다란 속담처럼 타리크는 구두 수선 가게를 열고 밀수와 무기 거래를 하고 있었고 만체보의 아내 파티마는 타리크의 밀수한 담배를 담배 가게 주인에게 팔았다. 타리크의 아내 아델은 남편의 친구인 라파엘과 바람을 피우고 있었다는 것을 알고 있으면서 누구에게도 말해주지 않았다. 서로 속고 속이는 가족들에게 실망한 만체보씨도 결정적 한방을 날린다.
“식료품 가게 주인은 본업이 아니야 나는 사립탐정이야”
이 대목이 씁쓸하면서도 웃음을 준다.
그는 이번 일로 더 이상 식료품 가게 주인이 아닌 사립 탐정으로서의 삶을 살아가게 된다.
이제 식료품 가게는 사립탐정의 사무실로 이용되고 그는 새로운 의뢰를 받을 준비가 되었다.
  • 가격5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17.10.11
  • 저작시기2017.10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35753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