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복지론- 「노인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독후감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노인복지론- 「노인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독후감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서론 – 도서선정과정
2. 본론 – 「노인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의 줄거리
3. 결론 – 「노인이 살아야 나라가 산다」를 읽고 느낀 점

본문내용

은 물론 노인 소득과도 직접 관련이 있기 때문에 일석이조의 효과인 셈이다. 저자는 이러한 주장을 뒷받침하기 위해 이 제도를 실시함에 따라 예상되는 효과를 전 국민, 젊은이, 노인으로 나누어 이 제도가 단지 노인뿐만이 아닌 결국 전국민을 위한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제도라는 것을 알려준다.
3. 결론 느낀 점
노인 천만 시대가 앞으로 십 년도 채 남지 않았다고 한다. 그런 시대의 흐름에서 갈팡질팡하는 청장년층에게 ‘슈퍼노인이 되는 지침서’와 같은 책이 아닐까 생각한다. 노인은 모두가 숙련공처럼 경륜이 풍부하다. “노인이 한 명 죽으면 도서관 하나가 불타는 것과 같다.”라는 아프리카 속담처럼, 비록 체력은 떨어질지도 모르나, 인지능력과 지혜는 점점 자라난다. 노인이라는 무한자원에 대한 뛰어난 대책이 없다면 국가적으로 엄청난 손해를 보게 될 것이다. 미리미리 대비하여 이러한 양질의 자원을 잘 활용하고 노인이 당당한 한 사람의 구성원으로 존재할 수 있도록 사회적 기반을 닦아야 한다고 생각한다. 우리는 언젠간 늙게 마련이고, 죽음 또한 피할 수 없다. 하지만 우리가 진정으로 두려워 해야 할 것은 늙음이나 죽음이 아닌 녹슨 삶이다. 과일에 씨앗이 들어 있는 것처럼 나이가 들어도 썩지 않고 꽃처럼 거듭 피는 삶을 사는 것이 우리 모두에게 내려진 숙제이다. 그러니까 노인복지는 타인인 ‘노인들’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언젠가는 늙게 마련인, 그러나 꽃처럼 계속 피어나야 할 ‘우리’ 모두를 위한 것이므로 사명감과 책임감을 갖고 노인들을 배려하며 나 또한 앞으로 어떤 노인이 될 것인지를 깊게 생각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

추천자료

  • 가격1,5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17.11.03
  • 저작시기2017.1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3820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