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금융기관 이해(신용정보회사,주택금융공사,무역보험공사,한국투자공사,자산관리공사,금융지주회사)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32
  • 33
  • 34
  • 35
  • 36
  • 37
  • 38
  • 39
  • 40
  •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 51
  • 52
  • 53
  • 54
  • 55
  • 56
  • 57
  • 58
  • 59
  • 60
  • 61
  • 62
  • 63
  • 64
  • 65
  • 66
해당 자료는 10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0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기타금융기관 이해(신용정보회사,주택금융공사,무역보험공사,한국투자공사,자산관리공사,금융지주회사)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신용정보회사
2. 주택금융공사
3. 무역보험공사
4. 한국투자공사
5. 자산관리공사
6. 금융지주회사

본문내용

개인의 신용정보에는 이처럼 개인의 나이와 연봉, 연체기록, 카드발급 장수나 대출 규모 및 세금납부 등 공공기관 관련 자료 외에도 체납, 개인파산, 법원 판결 등 광범위한 자료들이 수집된다. 해당 정보는 개인에 대한 일종의 역사(historical data)처럼 기록돼 보관되고 개인의 신용등급을 매기거나 개인에 대한 대출심사나 보험 가입 여부 등을 결정할 때 활용된다.

이같이 방대한 정보들을 모으고 가공해 평가하는 곳이 바로 신용평가사다. 이번 카드사 회원들의 개인정보를 빼내 대규모 개인정보 유출 사건의 발단이 된 박모씨도 신평사 중 하나인 코리아크레딧뷰로(KCB) 직원이었다.

<중 략>

고객신용정보나 기업정보 등을 다루는 신용평가사나 신용정보회사에 대한 보안이 취약했던 것도 대규모 정보 유출이 발생하게 된 계기가 됐다는 지적이다. 신용정보회사나 신용평가사도 개별 기업이나 금융사의 고객정보 및 민감한 정보를 수집하고 가공해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업체들이다. 필연적으로 정보를 수집해 가공하는 과정에서 외부로 유출할 가능성이 존재하는데도 업무상 편의를 위해 과도한 권한을 줬다는 것이다
  • 가격3,500
  • 페이지수66페이지
  • 등록일2018.01.13
  • 저작시기2018.1
  • 파일형식기타(pptx)
  • 자료번호#1043254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