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제론 E형) 한국전쟁이나 냉전 혹은 분단은 개인의 삶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사회문제로서는 어떻게 드러나고 있는지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 적은 후, 거기에 대한 해결
본 자료는 5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해당 자료는 5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5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사회문제론 E형) 한국전쟁이나 냉전 혹은 분단은 개인의 삶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사회문제로서는 어떻게 드러나고 있는지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 적은 후, 거기에 대한 해결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한국전쟁이나 냉전 혹은 분단이 개인의 삶에 미치는 영향
1) 새터민
2) 안보의식
3) 남남갈등
4) 민족주의

2. 한국전쟁이나 냉전 혹은 분단이 개인의 삶에 미치는 영향이 사회문제로서는 어떻게 드러나고 있는지
1) 탈북 새터민의 문화 부적응과 편견
2) 안보 불안
3) 남남갈등과 민군 갈등
4) 민족 이데올로기

3. 사회문제로서 구체적인 사례
1) 새터민, 일반인보다 불면증 4배 더 많다
2) 북한의 잇단 가상화폐 해킹… 사이버 안보 '구멍' 걱정스럽다
3) 사드배치 반대 목소리 한자리에
4) 한국민족주의에 대한 현실 인식 문제

4. 사회문제의 해결 방안 모색
1) 새터민의 문화 적응을 위한 정책 및 공동체의식
2) 올바른 안보의식 확립
3) 올바른 이념 및 가치 지향
4) 시민 융합의 지혜

5. 나의 의견

Ⅲ.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게 가장 큰 고통을 준 전쟁이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분단된 형태로서 대한민국이라는 근대 국민국가의 형성에 있어서 결정적 분기점이었다.
분단국가라는 그 자체가 계급관계를 형성하고 해체하기도 한다. 그만큼 한반도에서의 단일 민족 국가 수립의 좌절과 두 개의 국민국가가 건설로 인한 분단 구조 자체가 한국의 근대국가와 사회의 성격 그 자체를 결정하는 것이었다. 그러므로 남한에서 국가의 기능과 역할을 논하기 이전에 한국전쟁을 통해 어떻게 분단국가가 완성되었는가하는 것은 한국의 근대적 국가 구조와 국가-사회관계를 설명하기 위한 근원적 토대가 된다.
1980년대 후반 공산주의 국가들이 몰락하고 독일이 통일되는 등 세계 냉전 구조는 무너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동북아시아, 특히 한반도에서는 정치적으로 이념적 대립을 근간으로 하는 냉전 구조가 21세기가 된 지금에도 결정적 층위는 무너지지 않고 재생산되고 있다. 이런 현재 상황이 전개될 수 있는 중요한 하나의 요소는 한반도에서의 특수한 사회구조와 의식들이 구체적인 역사적 과정의 산물이라는 점에서 찾아야 한다. 그것은 분단구조, 한국전쟁, 국가형성의 과정에서 어떻게 구체적으로 사회적 사건들이 맞물려서 한반도의 정치와 민중들의 삶에 이념적 잣대가 결정적으로 내면화되고 재생산되는지 분석해야 한다. 그중에서 한국전쟁이 민중들에게 반공의식의 형성과 정치적으로 국민으로 자기를 규정짓게 하는 구체적 체험이었다면, 한국전쟁과 국민정체성, 그리고 반공의식은 단순히 과거의 사실일 뿐 아니라 현재도 분단국가이면서 국민국가로 지속되고 있는 대한민국을 설명할 수 있는 중요한 하나의 축이 된다.
그렇다면 한국전쟁은 역사적으로 대한민국이라는 근대국가의 형성과정에서 어떤 영향을 미쳤는가? 남한에서 국가는 한민족 내 두 국가 간 전쟁을 수행하면서 구체적으로 어떻게 행위를 하였고, 그것이 국가-사회의 관계적 차원에서 어떤 방식과 성격을 갖는가? 한국전쟁기간 동안 남한에서 당시 민중들은 어떤 경험을 하였는가? 그리고 어떻게 한국전쟁을 계기로 분단 구조가 정착되고 대한민국이라는 국민국가가 사회통합을 이루어낼 수 있었던 것인가?
이 질문들은 크게 두 가지 차원에서 한국전쟁의 역사적 의미를 찾고자 한다. 첫째는 전쟁 자체를 직접적으로 지휘하고 수행한 주체는 국가일지라도 전쟁으로 부터 가장 큰 피해를 받은 민중들의 입장에서 전쟁이 구체적으로 어떻게 일상적 삶과 의식에 영향을 주었는지에 초점을 둔다는 것이다. 그 관점에서 볼 때 한국전쟁은 한 민족이 두 국가가 되어 서로를 “적”으로 죽고 죽이는 극단적 상황을 통해 민족 분열을 돌이킬 수 없을 만큼 체화시키는 것이었고 민중 개개인에게 있어서는 스스로의 생존을 위해서 분단국가의 “한 국민”이 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경험을 하게 하였다. 그래서 한국전쟁은 정치적, 제도적인 차원에서 뿐만 아니라 사회적, 문화적인 차원에서 ‘국민 형성’의 결정적 계기가 되었다. 즉 한국전쟁은 한편으로 국민형성전쟁이라고 할 수 있다.
둘째는 한국전쟁이 남한 사회에서 국민을 만들 수 있었다면, 그 구체적인 내용으로서 ‘반공 이데올로기’가 민중들 개개인의 경험으로서 실제 의식이 되었다는 점이다. 한국전쟁 전까지 반공주의는 지배 계급들이 분단 정권 존재의 정당성을 갖기 위해 민족주의 담론과 결부시켜 남한 사회의 보편적 가치로 만들려 했으나 그것이 사실상 사회적 기반이 없고 깊이 뿌리내릴 수 없는 ‘허위의식’이었다. 그러나 한국전쟁이 냉전 진영 간의 전쟁이 되면서 한반도에서 이념의 차이는 생사를 결정하는 결정적 기준이 되었다. 즉, 전쟁을 겪는 동안 남한 사회의 민중들에게 반공은 단순한 이념이 아니라 구체적 일상에서부터 생존까지 갈라놓을 수 있는 가치가 되었기 때문에, 대한민국의 국민이 된다는 것은 반공주의를 체험하고 내면화하는 과정과 결부되었다. 이렇게 전쟁을 통해 민족 사회의 질서가 파괴되고 한반도에서의 삶을 이념적으로 재편하는 국면 속에서 국가를 완성시켰기 때문에 한국전쟁이 끝난 이후에도 대한민국은 반공의 보루라는 냉전 의식을 국가가 스스로 재생산할 수 있었다. 즉 세계 냉전 체제 하에서 한반도 분단 구조가 유지되고 재생산되는 차원뿐만 아니라, 남한 사회 내에서 반공의식이 정당성을 갖게 되고 재생산되는 매커니즘을 갖게 된 것이다.
Ⅲ. 결론
지금까지 본론에서는 한국전쟁이나 냉전 혹은 분단은 개인의 삶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사회문제로서는 어떻게 드러나고 있는지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 적은 후, 거기에 대한 해결 방안을 모색하여 서술해 보았다. 한반도는 현재 전쟁이 진행 중인 지역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전쟁은 이미 ‘기억되는 전쟁’으로 역사화 되었다. 따라서 최근의 전쟁에 관한 논의 또한, 기억에 관한 용어를 중심으로 하여 정치적 관점에서 문화적 관점의 형태로 연구의 시각이 전환되고 있다. 따라서 ‘기억전쟁’이나 ‘기억투쟁’의 용어를 사용한 전쟁에 관한 연구가 진행되는 한편, 방법론적인 측면에서 정치사로서 ‘기억의 정치’, 문화사로서 ‘기억의 문화사’로 전쟁을 조망하는 방법론이 이루어지는 등 한국전쟁의 의미를 새로운 차원에서 모색하려는 시도가 다양하게 진행되고 있는 것이다.
참고문헌
김연철(2018). 70년의 대화. 창비.
다니엘 튜더(2017). 조선자본주의공화국. 비아북.
강주원(2016). 압록강은 다르게 흐른다. 눌민.
헤이즐 스미스(2017). 장마당과 선군정치. 창비.
주승현(2018). 조난자들. 생각의힘.
오철우(2016). 천안함의 과학 블랙박스를 열다. 동아시아.
박 도(2005). 지울 수 없는 이미지. 눈빛.
강준만(2004). 한국현대사 산책. 인물과 사상사.
강진석(2005). 한국의 안보전략과 국방개혁. 평단.
강종일 외(2001). 한반도의 중립화 통일은 가능한가.
고경화(2006). 국내외 새터민 지원 사업의 문제와 개선방향. 국정감사 정책자료집.
김태성 외(2005). 현대복지국가의 변화와 대응. 나남출판.
강해성(2011). 북한이탈여성의 남한사회 초기적응. 국내석사학위논문, 건국대학교 대학원.
김덕영 외(2000). 안보의식 확산 및 국방정책 홍보를 위한 NGO활용방안 연구. 국방대학교안보문제연구소.

키워드

한국전쟁,   분단,   냉전,   ,   개인의삶,   사회문제,   사례
  • 가격5,000
  • 페이지수15페이지
  • 등록일2018.03.09
  • 저작시기2018.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4729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