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튀는 도시보다 참한 도시가 좋다 독후감독서감상문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나는 튀는 도시보다 참한 도시가 좋다 독후감독서감상문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아지게 됐다. 차가 없는 공간에 사람이 들어서게 된 것이다. 피아노가 설치되어 있는데, 자동차 소리로 피아노 소리가 안 들릴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지금 도시는 변하고 있다. 사람이 변하고 있는 만큼 도시도 변하고 있는 것이다. 이제 우리 자신의 행복과 안전이 중요해지는 만큼, 도시도 행복과 안전이 우선시 되고 있다. 우리가 이 도시에 살아서 행복하다라고 느끼게 될 수 있는 것이다. 분당에 살아서 행복한 이유는 분당의 교통적 위치와 그 사회적 명성과 고급 시설이라면 이제 행복한 도시의 요건은 더욱 다양하고 세심하다. 마을 공동체가 그럴 수도 있고, 차가 별로 없어서 그럴 수도 있다. 혹은 다양한 가게가 많고, 아기자기한 건축물들이 많아서 그럴 수도 있다. 나는 사람이 행복한 도시에서 살고 싶다.
  • 가격1,9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18.11.21
  • 저작시기2018.1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70399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