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인답사 보고서 - 동리 목월 문학관을 다녀와서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문인답사 보고서 - 동리 목월 문학관을 다녀와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시 이미지에 맞게 ‘청록산 방’ 이라고 쓰여 있었다.
문학관 중앙에는 선생님을 상징하는 소나무에 달이 걸려있었고, 선생님의 육성이 계속 흘러나왔다. 선생님이 생전에 쓰시던 파이로트 만년필과 연필이 눈길을 끌었다.
3. 답사 후기
동리·목월 문학관을 둘러보고 안내 선생님의 설명을 다시 들었다. 문학을 위한 열정으로 일생을 마친 두 선생님의 또렷한 목표가 자랑스러웠고, 나도 시를 쓰고 싶었다.
아랫 층에는 시를 공부하는 강의실과 소설을 공부하는 강의실이 각각 마주보고 있었는데
@에서 매주 토요일마다 공부하러 오는 수강생들이 몇 명 있었다.
나도 같이 공부를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며 돌아 왔다.
교수님 숙제하기 위해서 출발 했지만 돌아오는 가슴은 뿌듯하고 마음의 부자가 된 듯
하여 정말 유익한 하루였다.
  • 가격1,0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19.03.06
  • 저작시기2019.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8563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