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과] 내 안의 나와 우리 안의 나 - 칸트의 도덕이론과 그 사례를 바탕으로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도덕과] 내 안의 나와 우리 안의 나 - 칸트의 도덕이론과 그 사례를 바탕으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적용이론 Ⅲ. 의사결정 및 문제해결 방법 연습( 사례 분석 )
(1) 칸트의 도덕이론 Ⅳ. 초등교과적용
(2) 공리주의 - 5학년 6단원 ‘나와 우리’
Ⅱ. 사례적용 Ⅴ. 정리
(1) 나의 의미 찾기
(2) 나의 꿈은 무엇인가.
-참고자료

본문내용

거라고 하면서 좋아하셨습니다.
“하영이가 좋아하는 꽃도 많이 심어야지요.”
삼촌이 말하자, 할아버지께서도 웃으며 말씀하셨습니다.
“자, 그럼 내일부터 빈터에 밭을 일구고 꽃밭도 가꾸기로 하자.”
이튿날 아침, 하영이네 가족이 빈터를 일구고 있을 때, 아주머니 몇 분이 찾아오셨습니다. 그 중에 한 아주머니께서 어머니께 말을 건네셨습니다.
“안녕하세요? 새로운 이웃이 되어서 반갑습니다. 저는 이 동네 반장인데요, 좀 어려운 부탁을 드리려고 왔습니다.”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부탁하실 일이 무엇인지요?”
“이 터가 댁의 땅인 것은 잘 알지만, 그 동안 동네 어린이들이 놀이터로 이용해 왔답니다. 아이들이 놀기에 마땅한 곳이 없어서, 전에 살던 분이 허락해 주셨거든요.”
반장 아주머니의 말씀이 끝나자, 다른 아주머니들도 거들었습니다.
“여기에 밭을 일구면 아이들은 찻길에서 놀 수밖에 없습니다.”
동네 사랑들의 말을 듣고 있던 삼촌이 나섰습니다.
“그렇다고 개인 소유의 땅에서 동네 아이들을 계속 놀게 할 수는 없지 않습니까? 땅 주인도 생각해 주셔야지요.”
“그렇지 않아도 어린이 놀이터를 만들어 달라고 시청에 여러 차례 건의했더니, 내년에는 만들어 주겠다고 했습니다. 그러니까 올해만 동네 아이들을 위해 빈터로 두시고, 내년부터 밭을 일구면 어떻겠습니까?
반장 아주머니의 말씀을 듣고, 아버지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지금 바로 대답을 드리기는 좀 어렵습니다. 가족들이 함께 의논해 보고 연락을 드리도록 하지요.”
아주머니들이 떠난 뒤, 하영이네 가족은 가족 회의를 열고 이 문제에 대하여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이 예문을 읽고, 우리가 이 글의 주인공이 아닌 이상, 쉽게 ‘아이들에게 빈터를 내주어 아이들이 놀게 하는 것이 당연하다, 좋다’라고 말할 수 있을 것이다. 하지만 자신이 빈터의 주인이었을 때와 마을주민들의 입장을 같이 생각해보게 한다. 또 특히나, 이 예문을 통해서 가르칠 때 여러 사람들의 이익을 위해서 무조건적으로 자신의 것을 희생해야 한다는 것이 잘못된 것임을 알려준다.
4. 예문 활용 (의식의 흐름은 먼저 치우친 생각으로 유도해본 뒤 점차적으로 사고를 확장)
- \'빈터‘를 읽고 문제 사태를 알게 하기.
- 하영이네 가족은 무슨 고민을 하고 있는 것일까요?
ex) 이사 온 집의 빈터를 자신의 가족들만 사용하는 텃밭으로 만들 것인지, 마을에 사는 아이들이 같이 쓸 수 있는 놀이터로 만들 것인지.
-자신의 가족들만 사용하는 텃밭으로 만든다면 어떻게 될까요?
ex) 자신의 가족에게는 더없이 좋은 공간이 되겠지만, 마을에 사는 아이들은 놀 공간이 사라짐.
여기서 교사는 사고를 반대 방향으로 유도해 봐야 한다.
- 마을에 사는 아이들에게 빈터를 놀이터로 준다면?
ex) 가족들의 행복한 시간은 줄어들지 모르지만 마을에 사는 아이들은 놀기에 더없이 좋은 공간이 주어지게 되는 것이다.
5. 활동하기
<활동1>
- 학생들에게 공공의 이익의 가치에 대하여 가르친다. (일반적 사고)
활동지)
1. 여러분의 행복과 다른 사람의 행복이 상반된다면 어떤 것을 중시 여기겠습니까?
ex) 저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80%) ex) 다른 사람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20%)
2. 여러분의 행복을 90이라고 했을 때, 다른 사람의 행복이 100이라면 어떤 것을 중시 여기겠습니까?
ex) 저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50%) ex) 다른 사람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50%)
3. 여러분의 행복을 50이라고 했을 때, 다른 사람의 행복이 100이라면 어떤 것을 중시 여기겠습니까?
ex) 저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70%) ex) 다른 사람의 행복을 중시하겠습니다.(30%)
4. 그런데 만일 다른 사람이 한명이 아닌 두 명이상일 때는 어떻게 할 것인가요?
ex) 저의 행복하나보다 많은 사람들의 행복이 크다면 그것을 위하겠습니다.
<활동2>
- 학생들에게 자신의 것을 제외한 공공의 이익만을 중시했을 때의 폐단을 가르친다.
(사고의 전환)
발표수업)
여러분들의 대부분은 자신의 이익보다 공공의 이익이 클 때는 공공의 입장을 생각한다고 답을 했습니다. 그렇다면 그 공공의 이익을 통해서 자신이 피해를 받을 수가 있다면 여러분을 어떻게 할 것인가?
ex) 그래도 공공의 이익이 중요합니다.
그렇다면 피해의 정도가 커진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ex) 피해의 정도와 공공의 이익을 비교해서 결정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피해를 받는 것이 자신이 아닌 가족의 피해라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ex) 공공의 이익에 대해서 더 깊게 생각해 봐야합니다.
그렇다면 무조건 자신의 입장이 고려되지 않은 채 공공의 이익을 위하는 것은 옳은 일일까요?
ex) 아닙니다. 공공의 이익을 무조건적으로 위하는 것이 아니라 현명하게 판단하여 두 입장을 같이 고려하는 것이 최선이라고 생각합니다.
<활동 3>
- 그렇다면 여러분이 하영이네 가족이라면 어떤 결정을 내리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까?
Ⅴ. 정리
처음에는 칸트의 도덕이론과 공리주의의 상반되는 면을 보고서 이 보고서를 쓰기 시작하였다. 하지만 그것을 비교 하고 내 사례를 생각해보고 교과서에 적용함을 통해 그 안의 공통점도 찾아내었다. 칸트에서 말하는 자유는 보통 우리가 얘기하는 자유가 아니라 타인의 영향을 받는 다는 점도 공리주의와 완전 상반되는 면은 아님을 알았다.
처음 과제를 하려고 했을 때는 어떤 것을 시작해야 할지 몰랐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왜 교수님께서 이러한 과제를 내주셨는지 과제를 마치고서야 조금은 알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먼저 단순히 우리가 배우는 학자의 이론을 알기만 할 뿐만 아니라 우리의 입장에서는 어떤 일이 발생할 수 있는지 생각해보게 하고 또 그것을 통해 우리는 우리를 다시 돌아볼 기회가 생기며 그 안에서 이론을 익히다 보니 공부하는 것도 수월해지는 것을 느꼈다. 나는 내 시간이 생기면 나의 미래, 그리고 나 자신에 대해서 많이 생각하는 편이다. 하지만 생각만 하고 항상 무엇인가를 얻거나 결정지은 적이 없었는데 이번에는 내 생각을 정리하고 그 안에서 다시 사고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 좋았다.
* 참고자료
- 초등학교 5학년 도덕교과서
  • 가격1,800
  • 페이지수13페이지
  • 등록일2019.03.12
  • 저작시기2019.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8931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