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와 존엄하게 죽을 권리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안락사와 존엄하게 죽을 권리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안 락 사?

Ⅱ. 존엄하게 죽을 권리?

Ⅲ. 인간의 존엄성이란 무엇인가?

Ⅵ. 느낀 점과 결론

본문내용

생각을 정당화하는
결과를 낳을 것이다. 그러나 누가 감히 무슨 자격으로 인간의 존엄성을 있게도 하고
없게도 한단 말인가?
그렇다면 자살하는 것도 권리가 될 수 있을까? 우리가 권리를 가지는 것은
사회를 이루고 살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권리를 가진다는 것은 큰 특권이다.
철학자 시몬 베유가 지적했듯이, 지구상에 홀로 존재하게 된 사람에게는
아무 권리도 없을 것이다. 대신 생존을 위한 의무는 무수하게 많을 것이다.
권리와 의무의 문제는 자유와 책임이라는 문제로 이어진다. 자유롭게 행동한다는 것은
그에 대한 책임 또한 지는 것을 전제로 한다. 그러나 건강한 사람이 책임을 지고
자살하는 것과 몸과 마음이 고통스러워서 자살하는 것은 완전 별개일 것이다.
고통스러워서 자살하는 것은 사회 탓도 있지 않을까?
Ⅳ. 느낀 점과 결론
희망이 전혀 없는데도 기술에 의존하여 힘들게 목숨만 유지하고 싶어 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그러나 막상 내가 그런 상황에 처하면 -일말의 가능성이라도 있다면-
실제로 어떤 반응을 보일지 아무도 알 수 없을거 같다.
만약 존엄하게 죽을 권리를 허락하면, 경제적 이유나 떳떳하게 밝힐 수 없는 인간
관계로 환자의 생명을 끊는 것을 선택하는 것이 많아질 것이다. 만일 그렇게 된다면
그런 행동을 정당한 것으로 보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게 되지 않을까 걱정스럽다.
그리고 안락사와 완화 의료는 서로 양립할 수가 없다는 것도 심각한 문제이다.
선택은 분명하기 때문이다. 고통을 줄이기 위해서는 완화 의료를 택하든지 생명단축을
택할 수 밖에 없는 것이다. 이것이 바로 지금까지 했던 안락사 논쟁의 핵심이다.
  • 가격1,0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19.03.14
  • 저작시기2019.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9085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