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생 실습 - 느낀점 - 교생 실습 이후 작은 이야기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교생 실습 - 느낀점 - 교생 실습 이후 작은 이야기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수업

2. 선생님은 이 시가 슬프다고 느껴집니까?

3. 함께 하는 교사가 되기 위하여...

4. 30년 동안 남을 수 있는 교사

본문내용

나도 누군가를 변화시킬 수 있는 교사가 될 수 있을까? 그 프로그램을 보면서 눈물을 흘렸다. 학생들을 더 사랑하지 못해 가슴 아프고, 안타까운 교사가 될 수 있을까?
이 5주의 경험, 그리고 대학에서 배운 4년의 공부가 결코 내가 교사가 되어 학생들을 가르치기에 충분한 준비가 되지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다. 교생 실습 이후, 실습을 끝냈다는 마침표를 찍은 것이 아니라, 새로운 물음표가 내게 던져지고, 그 물음표가 더욱 늘어나고 있다. 좋은 교사가 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어떤 준비를 해야 할까? 그 물음표를 쉽사리 포기하지 않고 가슴에 품고 더욱 노력하고, 사랑하는 마음을 품는다면, 그들을 위해 잠자리에 들기 전에 한 명씩 이름 불러가며 기도할 수 있다면 좋은 교사로 가슴에 남을 수 있지 않을까?
  • 가격1,0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19.03.14
  • 저작시기2019.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9131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