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길론 - 생애와 작품
본 자료는 미리보기가 준비되지 않았습니다.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김종길론 - 생애와 작품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김종길의 생애와 활동
2. 작품 경향과 변모 과정
3. 문학적 특징
4. 시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김종길은 1926년 5월 경북 안동군 길암면(현 임동면) 지례리에서, 아버지 김문대와 어머니 이영희 사이에서 장남으로 출생하였다. 1928년 어머니를 여의고, 5세 때부터 증조부에게 한문을 배운다. 1934년 4월에 진보공립보통학교에 입학한 김종길은 글짓기, 특히 운문을 짓는 것을 좋아하였다고 한다. 방학 때는 외가에 가서 시인이었던 외삼촌 이병갑의 서재에서 우리말로 된『문장』,『시학』등의 문학잡지와『청마시초(靑馬詩抄)』,『화사집(花蛇集)』,『정지용시집』등의 시집을 접하고 정독하여 우리말의 감각을 익히고 우리시의 우수성을 알게 되었다. 이후 1940년 대구사범대학교 심상과에 입학한다. 대구사범을 다니면서도 문학에의 정진은 계속되어 동급생이었던 이근우, 이상한 등과 동인지『은하대(銀河帶)』를 만들었다. 1945년 졸업 후 그해 9월까지 안동서부초등학교 교사로 근무하다 11월에 혜화전문학교 문과에 입학한다. 혜화전문에 재학중이었던 46년 『주간소학생』지의 현상모집에 응모한 동시「바다로 간 나비」가 입선하고, 47년 경향신문 신춘문예에「문(門)」이 당선함으로써 일찍이 등단하여 당시 경향신문 주필이면서 시부문의 선자(選者)였던 정지용 선생으로부터 상을 받았다. 후에 김종길은 영문학에 흥미를 느껴 47년 영시 ․ 시론에 밝다는 선생을 찾아 고려대로 편입한다. 거기서 만난 분이 이인수 교수였다. 48년 2월에 지금의 부인 강신향과 결혼하고, 11월에는 훗날 영국 유학길에 인생의 중요한 만남을 가지게 될 엘리어트의『황무지』를 이인수 교수의 지시로 번역한다. 50년 영문과를 졸업하면서 대학원에 입학한다. 59년 8월 고려대학교 문리과대학 영문과 조교수로 취임하고 이듬해 3월 부교수로 승진한다. 60년 1년간 영국유학 길에 올라, 지도교수였던 W.엠프슨 교수 외에도 S.스펜더와 T.S.엘리엇 등 영국의 저명한 시인, 비평가들과 만났다. 영국에서 돌아온 그는 65년에『시론』을 간행한다. 번역본『폭풍의 언덕』을 발간하고 드디어 69년에 첫 시집『성탄제』를 발간하였다. 74년 제2시론집『진실과 언어』를 발간하고, 77년에는 시집『하회에서』를 발간, 다음 해 목월문학상 을 수상한다. 84년 문교부 파견 교수로 케임브리지 대학에서 한 학년 동안 영문학을 연구한다. 86년 회갑년을 맞아 수상집 『산문』을, 시집『황사현상』과 시론집『시에 대하여』를, 즉 5개월 사이에 3권을 발간하는 저력을 발휘하기도 하였다.
  • 가격1,2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19.03.20
  • 저작시기2019.3
  • 파일형식워드(doc)
  • 자료번호#109235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