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의서양문화 ) 18세기 계몽주의에 대한 호르크하이머와 아도르노 푸코 하버마스의 입장 비교 및 자신의 관점을 제시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현대의서양문화 ) 18세기 계몽주의에 대한 호르크하이머와 아도르노 푸코 하버마스의 입장 비교 및 자신의 관점을 제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서론

Ⅱ.계몽주의 사상
ⅰ.호르크하이머
ⅱ.아도르노
ⅲ.푸코
ⅳ.하버마스

Ⅲ.결론

본문내용

대륙에게 큰 영향을 끼친 사회 진보적 사상운동으로, 현재의 자본주의의 기초이다. 이 사상은 실제적인 도덕을 지양하였으며, 형이상학보다는 상식, 과학, 경험을, 권위보다는 개인의 권리를 특권보다는 평등한 권리와 교육을 추구하였다. 그리고 이성은 권위의 요소이다 권위를 판단하는 기준이라고 하였다. 이때 계몽주의는 어떤 하나의 운동이나 사상이 아니기 때문에, 여기에 속하는 사상가들끼리도 서로 충돌되는 부분이 많다. 그래서 필자가 언급한 4명의 사상가들도 비슷하면서도 다른 주장들을 제언한다.
필자는 푸코의 주장을 좀 더 지향한다. 그는 우리 정체성의 모든 측면들은 권력관계의 산물로 인식한다. 그래서 권력이란 사회관계 전체에 퍼져있는 힘의 흐름으로 개인이나 집단에 포함된 것이 아니라 사회전체를 아우르는 힘으로 권력이 개인들이나 기구들의 손에 독점, 소유 될 수 없고 그저 우리의 생각을 구조화하는 사회적인 현상으로 보았다. 그렇기 때문에 푸코의 이론 속에서 권력이 반드시 지배와 연관되지 않는다고 보았다. 권력은 하향적 방식으로만 작동하는 것이 아니며 지배란 사회 내 권력의 일차적 표현들 중의 하나로서 계급 관계의 형태를 띨 수도 있지만 권력의 복잡한 작동이 계급 관계라는 단일한 요소로 환원될 수는 없다고 제시한다.
이러한 주장에서 필자도 역시 사회가 단순히 하향식의 권력 구조가 아니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나머지 3명의 의견보다는 푸코의 의견에 공감이 되었다.
참고문헌
Foucault, \"Politics and Reason,\" in Politics Philosophy Culture: Interviews and other Writings, 1977-1984, translated by Alan Sheridan and Others, Edited by Lawrence D. Kritzman, Routledge New York and London, 1990, p. 57.
Max Horkheimer & Theodor W. Adorno, Dialectic of Enlightenment, California: Stanford
Michel Foucault, \"What is Critique?,\" in The Politics of Truth, edited by Sylvere Lotringer, translated by Lysa Hochroth & Catherine Porter, Published by Semiotext(e), 2007, p. 42
Rodney Livingstone (trans.), History and Class Consciousness: Studies in Marxist Dialectics, MIT Press, 1972, p. 23.
University Press, 2002, pp. 1-2. 마상훈, 베버, 아도르노, 하버마스에게 있어서 합리성과 합리화의 양면성, 석사학위-연세대학교 대학원 정치학과, 2015, p. 54,
강정민, 계몽의 동일성 사고 비판-호르크하이머와 아도르노의 계몽의 변증법을 중심으로, 석사학위논문-전남대학교 대학원 철학과, 2016, p. 34.
김원식, “의사소통 행위 이론과 생활세계 식민화 테제,”『프랑크푸르트학파의 테제들』, 서울: 사월, p.258.
릭 로데릭 저, 김문조 역, 『하버마스의 사회사상』, 서울: 탐구당, 1992, p. 55; Georg Lukacs,
마상훈, 베버, 아도르노, 하버마스에게 있어서 합리성과 합리화의 양면성, 석사학위-연세대학교 대학원 정치학과, 2015, p. 108.
위르겐 하버마스, 『새로운 불투명성』, p. 193.
위르겐 하버마스, 『의사소통행위이론 1』, pp. 232-235; Jurgen Habermas, The Theory of Communicative Action Vol 1, pp. 139-141
임마누엘 칸트, 『계몽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답변』, 『칸트의 역사철학』, 이한구 편역, (서관사, 1992), p.19.
정규동, 『아도르노 역사철학에서 계몽의 변증법』, 부산대학교 석사논문, 2000, p30
정미라, 『근대성과 자기보존문제-홉즈의 정치철학을 중심으로-』, 범한철학61권, 2011, p134
정미라, 『주체의 형성과 타자, 그리고 자기보존』, 범한철학65권, p.67, 2012
테오도르 W. 아도르노 저, 김유동 역, 『계몽의 변증법』, 서울: 문학과 지성사, 2001, pp. 21-23;
황정, 푸코 비판기획의 윤리-정치적 의의, 석사학위논문-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 2010, p. 19.
  • 가격2,700
  • 페이지수9페이지
  • 등록일2019.05.19
  • 저작시기2019.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9974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