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ud는 무의식이 인간을 움직이는 힘이라고 하였다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Freud는 무의식이 인간을 움직이는 힘이라고 하였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무의식에 대한 프로이트 생각에 대해 논하기
2. 일상생활에서 무의식의 존재에 대해 경험한 바 기술하기
3. 결언

본문내용

로 꼴초다. 담배의 폐해를 너무도 잘알고 있기에 금연하고 싶지만 금연에 성공하지 못하고 근 10년간 흡연을 지속해 오고 있다. 왜 나는 금연에 성공하는 못하는 것일까? 사회복지를 공부하면서 나는 프로이트 정신분석이론을 공부하게 되었고, 이내 구강기 때 인간이 무엇이든 빨고자 하는 욕구를 지니고 있는데, 이러한 빨고자 하는 욕구(리비도)가 충족되지 못한 인간은 성인이 된 이후 손가락을 빨거나 손톱을 깨무는 행동, 흡연을 하는 행동이 나타날 수 있다고 한다. 맞벌이를 하셨던 나의 부모님으로 인해 나는 영유아기 때, 제때 모유수유를 못했다고 한다. 어쩌면 나의 무의식 세계에 남아있는 빨고자 하는 욕구가 아직까지 나의 정신세계에 남아 흡연이라는 부작용으로 표출되는 것은 아닌지 생각해 보았다.
3. 결언
이상 프로이드가 말한 무의식의 개념을 설명하고 그 예를 구체적으로 기술해 보았다. 이러한 프로이드 정신에 대한 개념은 인간의 정신과정을 탐구하는 방법과 치료방법에 대한 준거 틀을 마련해 준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있다고 생각해 보았으며, 인간 정신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인간행동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것이 바로 사회복지를 공부하는 학생의 사명이라 생각해 보았다.
  • 가격5,5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19.09.04
  • 저작시기2019.8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10311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