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철학 ) 한나아렌트 - 예루살렘의 아이히만 이라는 책 독후감
본 자료는 미리보기가 준비되지 않았습니다.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정치철학 ) 한나아렌트 - 예루살렘의 아이히만 이라는 책 독후감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아이히만의 증언과 변론에 관한 생각

Ⅱ. 도대체 왜 그런 일을 저질렀는가?

Ⅲ. 전체주의가 개인에게 미치는 영향

Ⅳ. 우리는 아이히만을 비난할 수 있는가?

Ⅴ. 그럼에도 불구하고….

Ⅵ. 참고문헌

본문내용

만 찍고 있을 때도 있다. 그런 상황을 외면하는 것이 옳지 않은 일이라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다. ‘남들도 가만히 있는데’, ‘옳지 않은 일이라면 누군가 알아서 나서겠지’하는 생각은 아이히만이 했던 자기 합리화와 다를 것이 없다. 이러한 관점에서 본다면, 우리도 어차피 똑같은 인간이다. 그런데 우리가 그를 비난할 수 있을까? 아이히만과 같은 상황이 되었을 때, 나는 어떻게 행동했을까를 상상해보면 솔직히 자신이 없다. 당당하게 그렇게 행동하지 않았겠노라, 내가 생각하기에 옳은 일을 했겠노라 장담할 수가 없었다. 앞서 들었던 의문은 자신이 이렇게 확고하게 도덕적이지 않았기 때문에 발생했던 것이었다. 그렇게 보면 아이히만의 최후 변론은 뭔가 일리가 있어 보이기도 한다. 그는 악인이 아니었고, 유대인 혐오자도 아니었다. 그 당시는 권력에 복종해야 했던 시대였고, 그렇게 할 수밖에 없었고, 복종이라는 것이 덕목으로 찬양되었다. 그의 덕이 나치 지도자들에 의해 오용되었기 때문에 그는 희생자일 뿐 처벌을 받아야 할 대상은 나치의 지도자들이다.
Ⅴ.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의 행동은 잘못되었고, 그는 벌을 받아야 한다. 이렇게 생각하는 바탕에는 개인적인 인생관이 담겨있다. 평소에 ‘인간으로서 가치 있게 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라는 생각을 많이 하는 편이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인간이라는 존재가 인간으로서 가치를 가질 수 있는 이유는 우리는 법이나 이념 등 세상이나 사회가 제재하지 못하는 옳은 가치, 보편적인 도덕을 지향하는 것이다. 간단하게 말하면 ‘착하게 사는 것’이 인간답게 살 수 있는 길이라고 생각한다. 아이히만의 상황에서 보면 그 보편적인 가치, 즉 그가 했어야만 하는 옳은 일은 그 당시 법을 위반하고 명령에 불복종하는 일이었어도 유대인들을 학살하게 두면 안 되는 것이었다. 초기에 설정했던 무언가 잘못된 이상이 옳지 않다고 정신을 차렸어야 했고 끊임없이 생각했어야 했다. 실제로 수용소에 끌려갈 위기나 학살당할 위기에 처한 유대인들을 숨겨주거나 도와주던 사람들이 많이 있었다. 이러한 경우를 보면 옳지 않은 일이라도 ‘이것이 그들을 위한 일이려니’ 하는 식의 자기 합리화는 말이 안 된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것은 너무 힘들고 피곤하게 사는 일이다. 아무도 말하지 않는데 혼자 옳지 않은 것을 이야기해야 하는 것은 생각보다 많은 용기가 필요한 일이고 무섭다. 때로는 위험을 동반하기도 한다. 이것이 어렵다는 것을 알기에 책을 읽으면서도 아이히만을 변호해주고 싶은 마음이 생겼는지도 모른다. 그의 행동을 비난하는 것은 당시의 시대적 상황을 모두 헤아리지 못한 채 단순하게 말하는 것일 수도 있다. 만약에 옳은 일이라고 해서 유대인들을 도와주다가 발각되기라도 하면 명령 불복종으로 이어지고 소위 유대인 대책 전문가로서의 명성을 잃는 것은 물론이요 해고를 면치 못할 것이며, 심하게는 법을 지키지 않는 국민으로 간주 되어 해고는 물론이요 목숨이 위태로워질 수도 있었다. 앞에서도 말했듯이, 내가 과연 그의 상황이었다면 큰소리치던 대로 행동할 수 있을지 장담할 수 없다. 오히려 나는 무서워서라도 명령에 따랐을 것 같다. 그러나, 아이히만과 똑같은 사람이더라도 내가 그를 당당하게 비판하고자 하는 이유는 그 용기를 내는 ‘노력’과 잘못을 했더라도 그 후의 ‘태도’에 초점을 두기 때문이다. 아이히만은 최소한 자신은 명령에 따랐을 뿐이라며 죽는 순간까지 당당한 태도를 유지하는 것이 아니라 진심으로 사과하는 자세를 가지고 마지막을 맞이했어야 인간으로서 옳은 태도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이 든다.
Ⅵ. 참고문헌
예루살렘의 아이히만. 한나 아렌트. 한길사. 2006.
  • 가격3,3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19.06.24
  • 저작시기2019.6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1267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