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어로서의 한국어문법교육론 ) 다음 보기 중 하나의 문법 항목을 선택한 후 한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문법서의 설명과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문법서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재에 나온 문법 설명을 정리 비교
본 자료는 미리보기가 준비되지 않았습니다.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외국어로서의 한국어문법교육론 ) 다음 보기 중 하나의 문법 항목을 선택한 후 한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문법서의 설명과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문법서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 교재에 나온 문법 설명을 정리 비교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습니다.”를 “없습니다.”라고 얘기하거나 “내릴 때”를 “내렸을 때”라고 표현하는 등을 들 수 있다.
이렇게 자주 실수하는 부분에 대해 언급하면서 한국어 첫 번째로 단순하게 시간어에 근거하여 시제를 사용하는 실수를 범하지 않도록 시제 인식을 강화시키라고 이야기한다. 그다음에는 동작성 여부의 판단을 연습하라고 하는데 이는 ‘한가하다.’,‘신기하다.’ 등의 어휘를 외국인들이 자주 실수하는데 이는 형용사와 동사가 제대로 구분이 되지 않기 때문에 발생하는 문제이기 때문이다. 마지막으로는 학습자에게 단기간에 높은 효과를 줄 수 있는 방식인 문형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학습법을 추천한다. 이렇게 세 가지의 공부법을 설명해주면서 설명을 마무리한다.
Ⅲ. 결론
본론에서는 한국어 문법 교재를 외국인을 위한 것과 한국인을 위한 것으로 나누어 과거시제에 대해 어떻게 다르게 설명하고 있는지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았다.
전체적으로 과거시제 선어말 어미를 설명하고 예시를 보여주는 등의 비슷한 설명양식을 보였다. 가장 큰 차이점을 보인 것은 외국인을 위한 교재에서는 보다 시제 자체의 개념을 명확하게 세워주기 위해 노력했고, 외국인들의 입장에서 한국어를 했을 때 하기 쉬운 실수에 대해서 알려주었다는 것이다.
확실히 한국인들은 이미 사용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알고 있는 부분들을 외국인들에게 설명해주는 것이 중요한 것이라고 느껴졌다. 모국어를 쓰는 사람들에게는 자연스러운 부분들이 외국인들에게는 그렇지 않기 때문이다.
Ⅳ. 참고문헌
김남미, 친절한 국어 문법, 사피엔스21,2010
임호빈, 외국인을 위한 한국어문법, 연세대학교출판부, 1997
  • 가격4,6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19.05.27
  • 저작시기2019.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12899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