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빙 마케팅사례와 현 문제점 및 개선방안 연구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설빙 마케팅사례와 현 문제점 및 개선방안 연구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설빙 기업소개

2. 설빙 SWOT분석

3. 설빙 마케팅전략 분석

4. 설빙의 현 문제점과 개선방안 연구
(1) 현 문제점
(2) 개선방안 연구

본문내용

못하는 고객
설빙은 우유 얼음으로 인기를 끌었는데 얼음우유는 기존얼음과 달리 부드러운 느낌으로 눈꽃느낌이 나게 해줄 수 있다는 점이 사람들의 관심을 끌어 매출을 올렸었다. 하지만 한국사람은 서양인과 달리 우유를 분해하는 능력이 떨어져 우유를 먹으면 설사를 하는 사람이 많고 심하면 유당불내증(유당을 많이 먹었을 때 복통,가스,설사 등의 증상)을 겪는 이들도 있다. 설빙의 창업 모토가 대중적인 음료과 디저트를 사람들에게 제공하는 것인데 과연 우유를 못먹는 고객에게도 빙수를 제공 할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동양인의 몸은 유당분해효소인 락타아제가 부족하다. 유당을 분해시키지 못하면 갈락토스가 몸에 쌓여가면 병이 생길 수 있는데 이 현상을 해결 할 수 있는 디저트가 필요하다고 할 수 있다.
- 먹기 불편한 그릇
예쁘게 층을 쌓아 올린 빙수는 미각적으로 먹고 싶은 욕구를 자극한다. 하지만 막상 빙수를 먹을 때 잘못 건드리는 순간 층은 무너져 아름다움이 사라지고 그릇이 아닌 그릇주변 바닥으로 떨어지게 된다. 그렇다고 개인 접시가 주어져서 떠먹는 것도 아니고 하나의 빙수를 모두가 나눠먹어야 하는데 층을 잘못 공략하는 순간 같이 먹는 사람의 눈치를 봐야 한다. 꼭 세로로 높이 쌓은 빙수만이 맛있어 보이는 것일까? 아니면 빙수가 녹아 바닥에 물이 되었을 때야 비로소 먹을 수 있는 것일까?
보기엔 좋지만 먹기는 힘들다
- 테이크아웃 음료시장의 열풍
최근 가격파괴·빅사이즈 음료브랜드들이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대표적인 브랜드로는 쥬씨, 빽다방이 있다. 이들은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대학가와 직장인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한 입점 전략과 소형점포 위주의 테이크아웃 형태를 기본방침으로 한다. 매장은 건물 1층에 위치하면서 접근성을 높이고 싼값으로 소비자를 이끌고 있다.
반면 설빙은 프랜차이즈 업계에서 꺼리는 2층에 적극적으로 매장을 내고 있다. 창업비용이 상대적으로 덜 들어 점주들의 부담을 줄이고 2층에 매장을 열 경우 보다 넓은 공간확보를 통해 소비자들의 편의를 확보한다는 이유에서이다. 설빙은 올해 1월 식혜를 시작으로 5월에는 에이드, 10월에는 열매음료를 출시하며 다양한 음료 메뉴를 선보였지만 매장이 주로 2층에 있어 접근성이 떨어지고 상대적으로 비싸기 때문에 설빙 음료 메뉴를 테이크아웃 해 가는 사람은 드물다.
(2) 개선방안 연구
- 아무래도 디저트 카페를 많이 이용하는 고객은 디저트를 즐겨먹는 여성일 수밖에 없다. 그렇기에 커플층을 공략하여 연인들에게 이벤트를 제공해 남성고객이 여자친구와 같이 올 수 있도록 홍보를 해야한다. 남성고객들이 설빙을 방문하는 빈도가 높아지게 되면 디저트는 여성만 먹는 것이라는 인식을 바뀔 것이고, 남자들끼리도 설빙을 즐겨 찾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또한 설빙은 e스포츠에 후원하는 방법으로 남성고객을 늘릴 수 있다. 실제로 롯데 꼬깔콘은 e스포츠 후원을 통해 대회를 개최하고 꼬깔콘 봉지 안에 게임아이템을 주는 이벤트를 실시했는데, 이 이벤트로 게임아이템을 받기 위해 꼬깔콘을 대량으로 구매하는 등 남성들의 엄청난 지지를 받았다. 이 이벤트로 롯데 꼬깔콘은 매출이 전년보다 15% 오른 86억원을 달성하며 스낵시장에서 매출 1위 자리에 올랐다. 설빙 또한 이런 남성고객을 타깃으로 하는 이벤트를 기획해서 남성고객을 사로잡아야 한다.
- 추가 금액을 내고 얼음을 선택 할 수 있도록 한다. 우유와 유사한 종류의 음료를 활용하는 것이 그 방법이다. 우유의 당질은 대부분 소화시키기 어려운 유당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는 유당 분해효소인 락타아제가 부족한 우리 한국인들에게 복통을 유발하기 쉽다. 하지만 콩에는 유당이 일절 들어있지 않아 두유를 활용한다면 그러한 문제점을 해결 할 수 있다. 실제로, 스타벅스에서는 우유 소화에 어려움이 있는 사람들을 위해 우유로 제조되는 음료를 두유로 변경 할 수 있으며 휘핑크림 또한 두유로 함께 변경된다. 또한 요즘 각광을 받고 있는 아몬드유, 코코넛유 등을 활용하는 방법도 대체방안이 될 수 있다. 물론 추가금액을 받는 것에 불만을 갖는 소비자들도 있을 것이다. 하지만 식물성 우유들은 일반 우유에 비해 단가도 높으며 수요가 적어 관리의 어려움을 겪을 것이다. 또한 상대적으로 싱겁고 밋밋한 맛을 갖는 것이 일반적이므로 그를 보완하기 위해 추가적으로 떡을 더 넣거나, 팥을 더 넣어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식물성 우유 선택시 추가금액이 붙으나 떡 1.5배, 팥 1.5배 등 혜택을 주는 것을 강조한다.
- 설빙의 빙수가 먹기 불편한 이유는 그릇이 작아 빙수가 다 바닥으로 떨어진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이다. 빙수를 섞어 먹고 싶어도 위로만 쌓아 올려 섞기도 난감하다. 또한 설빙의 그릇은 코리안 디저트 카페에 맞게 도자기와 비슷한 재질로 만들어져있지만, 한식에 더 가까운 이미지를 주는 그릇으로 넒은 놋그릇을 사용하는 방법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 넓은 놋그릇을 쓴다면 이미지도 한식에 맞출 수 있고 빙수를 섞기도 한결 간편해질 것이다. 또 여름철 빨리 녹는 빙수를 위해 여름철 한정으로 보온 그릇을 사용하는 방법을 사용 할 수도 있을 것이다.
- 테이크아웃 음료는 요즘의 트렌드임은 분명하다. 하지만 테이크아웃 고객을 설빙이 위치한 2층까지 와서 주문하기에는 설빙 음료는 다른 테이크아웃 음료점과 비교하면 가격적으로 보나 접근성으로 보나 우위를 갖지 못한다. 따라서 테이크아웃 고객의 경우 20% 할인 혜택을 주는 방법을 통해 가격우위를 선점하고 1층에 음료 무인 자판기를 설치하여 주문과 결제가 동시에 이루어지게 하여 주문을 받고, 음료 제조가 완료되면 직원이 밖으로 가져다주는 방법을 이용하여 접근성을 높이는 방법도 가능하다. 또한 설빙만의 음료를 개발하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다. 현재 설빙은 따뜻한 음료의 경우 다른 카페와 비교 했을 때 전통적 음료라는 특색이 분명히 있으나, 차가운 스무디 같은 경우 타 카페에서도 판매하는 음료들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 부분을 개선해야 한다. 단호박, 검은콩, 복분자, 홍시 스무디 등 특색있는 스무디 음료를 개발한다면 고객의 만족도를 더욱 높이며 테이크아웃 음료 시장에서 선점할 수 있을 것이다.
  • 가격3,500
  • 페이지수10페이지
  • 등록일2020.04.01
  • 저작시기2020.4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28223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