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고중세사1-조몬 시대의 원시 신앙과 습속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야요이 시대 농경문화의 정착이 초래한 사회 변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0k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일본고중세사1-조몬 시대의 원시 신앙과 습속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야요이 시대 농경문화의 정착이 초래한 사회 변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0k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1. 조몬 시대의 원시 신앙과 습속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2. 야요이 시대, 농경문화의 정착이 초래한 사회 변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3. 야마타이국의 히미코는 어떤 존재였는지 서술하시오.
4. 게이타이 천황은 어떤 존재였는지 서술하시오.
5. 다이카 개신의 ‘개신지조’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6. 덴무 지토 천황의 역할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7. 아스카 문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8. 하쿠호 문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9. 율령국가의 조세 제도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10. 덴표 문화에 관하여 서술하시오.

Ⅲ. 결 론

참고자료

본문내용

7세기 말부터 국가 통일이 완성단계에 이르고 법제도를 정비하면서 귀족들은 자신의 권력을 확고히 하게 되었다. 또한 귀족들은 경제력을 바탕으로 당으로부터 이국적 문물을 들여오기 시작했다. 당풍(唐風)의 저택과 사원(寺院)이 나란히 줄지은 도성(都城), 정교한 미술공예 등이 만들어졌다. 이러한 풍조에 따라 덴표문화는 국제적 색채를 띤 고대 귀족 문화의 진수를 보여주게 되었다.
세 번째는 불교문화의 성격이 강하다는 것이다. 쇼무천황 시기에 유난히 역병과 재난이 많이 일어났다. 쇼무천황은 이러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기 위하여 불교를 장려하였고, 다이칸다이지[大官大寺]를 비롯한 간다이지[官大寺] 등을 세우게 하였다. 도다이지[東大寺]와 고쿠분지[國分寺]를 설립한 일도 국가적 차원의 불교 장려를 여실히 보여주는 일이다. 또한 지방의 귀족들과 호족들도 많은 사원을 운영하여 관사(官寺)와 사사(私寺)의 구분 없이 불상 제작과 경전 편찬이 활발하게 이루어졌다. 그 결과 건축, 공예, 조각, 회화 등 문화와 예술의 여러 분야가 불교문화의 성격을 강하게 띠면서 발달하였다. 그 중에도 도쇼다이지[唐招提寺] 금당(金堂), 조각에서는 도다이지 법화당 불상은 덴표문화의 수작(秀作)으로 꼽힌다.
Ⅲ. 결 론
백제와 일본은 신라, 고구려에 비해 물리적으로 가깝고 그로 인해 문화적 교류가 잦았다. 고대의 백제는 중국의 남조로부터 묘제·건축·회화·조각·학문 등 고도의 문화를 흡수하여 독자적인 것으로 발전시키는 데 성공했다. 백제의 우수한 문화는 한성시대 초부터 웅진·사비 시대에 이르기까지 끊임없이 일본에 전파되었는데, 한학·불교·천문·지리·의학·음양·음악·공예와 여러 가지 산업기술이 고대 일본 문화에 씨를 뿌렸으며 점차 꽃을 피우게 된 것이다.
백제가 언제부터 왜와 외교 관계를 맺었는지는 분명하지 않다. 이에 대한 기록은 『삼국사기』에는 전혀 기술되어 있지 않다. 다만 『일본서기』와 『고사기』에 따르면 진구(神功)황후 46년(366)에 양국이 최초로 국교를 맺었다고 서술되어 있다. 백제와 일본의 교류가 가장 활발했던 시기는 근초고왕대로, 국교 수립 후 양국은 꾸준히 사신을 교환하며 문화를 교류하였다. 1,500여 년이 지난 지금도 일본 곳곳에는 백제의 문화가 남아 있다.
백제가 일본 역사에서 큰 의미를 갖는 것은 발달된 선진 문화와 학문의 전파 때문이다. 학문과 기술을 전하며 일본인의 스승으로 남은 백제인들, 그 대표적인 이가 바로 왕인(王仁) 박사를 비롯해 궁월군(弓月君), 아직기([阿直岐) 등을 꼽을 수 있다. 아마도 최초의 ‘한류’는 왕인 박사와 아직기에 의해 전래된 한국의 선진 문물들일 것이다.
아스카, 나라시대 일본의 사원은 백제인 등 한반도 이주민들의 기술로 건립되었으며, 불상도 처음에는 한반도에서 직접 들여왔고 삼국계 이주 호족들과의 밀접한 연관 하에 제작되었다. 스이코(推古) 천황(재위기간: 592-628년) 시기 46개의 일본 내 사원 중에는 삼국계 호족의 우지데라(氏寺: 씨족의 안녕을 기원하기 위한 사원)가 상당수인데, 이는 한반도인들의 일본 내 지위와 일본 불교 수용시의 그들의 역할을 능히 짐작케 한다. 이후 8세기 덴뽀문화(天平文化)의 개막을 알리는 도다이지(東大寺)지도 보기의 건립에도 한반도 이주민들이 중심적인 역할을 수행하였다. 결국, 일본 불교는 한반도로부터 자양분을 공급받으면서 형성되고 발전되었다.
역사학계에서는 백제로부터 불교가 전승되자 그 영향에 일본문화가 꽃핀 6-7세기를 ‘아스카(飛鳥)시대’라고 부른다. 아스카시대의 시대적 구분에는 여러 가지 설이 있으나 쇼토쿠 태자의 섭정시대를 중심으로 보는 관점이 일반적이다. 쇼토쿠 태자는 중신 소가노 우마코의 협력을 얻어 조정의 중앙 집권을 강화하고 관료제를 확립시켜 관위 12계층을 제정, 이어 유교사상과 불교적 사상을 바탕으로 헌법 17조를 만들어 지방의 호족이 나아갈 바를 명시하였고, 불교를 공식적으로 후원했다. 그리고 수나라에도 사신을 보내어 선진문물을 받아들여 왕권이 강화된 중국적 정치 체제를 골격으로 율령 국가를 건설하려 했다.
이 시대의 문화인 아스카문화는 백제 문명의 연장이라고도 할 수 있을 만큼 우리나라로부터 많은 제도, 문물이 수입되었는데, 유·불교를 비롯하여 건축, 조각, 회화 등의 대부분이 우리나라의 학자, 승려, 백제유민 등에 의해 전수되었다. 아스카 지역의 아스카데라(飛鳥寺)지도 보기 같이 백제의 문화가 고스란히 드러난 사찰도 건립되었다. 뒤이어 607년에 백제는 백제의 기술자를 총동원하여 나라 지역에 호류지(法隆寺)지도 보기를 지었다. 호류지는 670년에 한번 전소되었지만 680년이나 690년경에 통일신라에서 파견된 기술자 집단이 재건했다. 지금의 호류지는 창건 호류지가 아니고 재건 호류지라고 한다. 창건 호류지는 일본에서는 약초가람(若草伽藍, 와카쿠사가람)이라 부르는데, 호류지 남대문 바로 오른쪽 공간에 위치하고 있다. 발굴한 창건 호류지의 가람은 1탑 1금당 양식인데, 우리나라 삼국시대의 대표적인 가람배치와 같다. 부여 정림사 터지도 보기의 배치와도 같은데, 이를 통해 백제의 영향을 받았음을 알 수 있다. 삼국 문화에 뒤이어 통일 신라의 문화도 일본에 전해졌다. 일본에 전해진 신라의 정치 제도는 다이카 개신 이후의 강력한 전제 왕권의 확립에 기여하였다. 또, 통일 전쟁에서 보여 준 신라인의 강렬한 국가 의식은 일본 지도자들에게 큰 영향을 주기도 하였다.
통일 신라 문화의 일본 전파는 일본이 신라에 사신을 파견해 옴으로써 이루어졌다. 이 시기에 일본에 전해진 원효, 강수, 설총 등의 불교, 유교 문화는 일본 하쿠호 문화의 성립에 이바지하였다. 특히, 심상에 의해 전해진 의상의 화엄 사상은 일본 화엄종을 크게 일으키기도 하였다.
참고자료
-박유하 1998, 주간조선 안방을 차지한 일본문화... -조선일보
-이광표, 2001, 동아닷컴, 26대 게이타이 천황, 백제 무령왕 친동생
-이토 아비토의 『동경대 특별강좌 일본사회 일본문화』(임경택 역, 2009, 소와당)
-임경택(전북대학교 일어일문학과 교수, 2009, 문화마주보기 일본사회의 특수성과 주변성
-한창완 1997, 신동아-일본문화 동아일보
  • 가격9,900
  • 페이지수11페이지
  • 등록일2020.11.18
  • 저작시기2020.1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4061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