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_ 내가 사랑한 시집_ 하상욱 作 『시 읽는 밤, 시밤』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독후감_ 내가 사랑한 시집_ 하상욱 作 『시 읽는 밤, 시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에 호불호가 존재하듯이 시집이 나오고 나서 작가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면서 논쟁이 자연스레 생겼다. 쟁점은 다음과 같다.
SNS 시 장르 개척자 VS 시 장르 파괴자
하상욱 작가는 주변 사람들로부터 이런 비판을 많이 들었다고 한다.
“하상욱, 그게 시냐?”
이러한 질문에 그는 이리 대답했다.
“네! 하지만 좋은 시는 아닐 수도 있겠죠.”
이 시집을 접하기 전까지는 내가 읽은 시들은 대부분 심오했다. 그리고 대부분 대표작들이었다. 그런데 한 번 생각해봤다. ‘굳이 시가 심오해야 할 필요가 있을까?’라고 말이다. 예술가가 아닌 평범한 사람들도 시를 지을 수 있듯이 심오한 시만이 꼭 좋은 시에 해당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작가의 말대로 좋은 시는 될 수는 없지만 형태에 맞춰 썼으니 시라 할 수 있으니.

키워드

독후감,   시집,   하상욱,   시밤,   SNS시인
  • 가격5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21.08.30
  • 저작시기2021.8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476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