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질경영 - 네이버 뉴스 서비스 품질(특성요인도 분석)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품질경영 - 네이버 뉴스 서비스 품질(특성요인도 분석)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품질 정의
(2) 발생 원인 제기
(3) 특성요인도 분석
(4) 개선 방안 제시
Ⅲ. 결론

본문내용

이로 인해 실제로 기사 내에서 오타들이 종종 독자들에 의해서 발견되곤 한다.
세 번째 원인으로 댓글 수준의 저하 문제이다. 먼저 댓글 관리 결여라는 원인을 제기한 이유로, 네이버 내에 부적절하거나 상대를 비방하는 정도가 심한 댓글에 대해 신고를 하는 기능이 있다. 그렇지만 그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을 잘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가장 큰 원인은 바로 익명성이라고 할 수 있다. 네이버 뉴스 댓글에는 현재 본인의 이름이 아닌 네이버 아이디 중 앞의 4자리 글자만 보이는데 이로 인해 따로 이 사용자의 블로그나 기타 정보를 확인하기가 불가능하다. 이러한 익명성을 보장해주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겠으나 표현의 자유문제를 빼놓을 수 없겠다. 익명을 활용하지 못한다면 표현을 함에 있어서 제약이 있을 수 있고 또한 남에게 비판적인 어투로 말하기가 꺼려질 가능성이 있다. 다음 원인으로는 댓글 공간의 활성화 문제이다. 위의 원인과 유사한데, 실명으로 글을 작성하게 된다면 남들에게 자신을 드러내기 어려운 사람들은 댓글 작성을 하지 않게 될 확률이 높고 그렇게 된다면 댓글 공간이 비활성화가 되어 결국엔 네이버 뉴스 자체의 활성도를 떨어뜨리게 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
(4) 개선 방안 제시
아무리 네이버의 수익성과 속도 경쟁의 중요성, 그리고 댓글 공간 활성화의 측면이 중요하다고 하나 이는 결국엔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반감을 사게 되고 이러한 불만은 누적되어서 후에 어떠한 방식으로든 그 결과가 나타나게 되어 있다. 이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하는 것이 개인적인 독자로서의 바람이다. 먼저 광고의 경우에는, 동영상 클릭 시의 광고보다는 구글과 같이 사용자들이 느낄 수 없을 정도로의 광고를 실현하는 것이 사용자들의 반감을 줄일 수 있고 회사로서는 무의식중에 소비자들에게 광고를 전달할 수 있으니 서로 상생하는 방안이 되지 않을까 한다. 또한 동영상 등과 결합된 광고의 경우에는 원천적인 광고의 차단이 어렵기 때문에 소비자들로 하여금 어느 정도 광고 차단의 길을 열어주는 것 또한 필요하다. 지나친 광고로 인해 소비자들의 피로를 누적하는 것은 장기적으로 봤을 때 고객의 유출을 유발하는 행위라고 생각한다.
속도 경쟁으로 인한 오타 문제는, 네이버가 스스로 모든 뉴스를 관리하기란 굉장히 어렵다. 심지어는 독자들이 댓글로 오타를 신고하거나 더 나아가서는 비난을 함으로써 기자들을 조롱하는 행위까지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행위를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서는 경쟁의 심화를 방지해야 하지만 모바일 뉴스의 특성상 극히 어렵다고 할 수 있다. 대안 제시 방안으로는 네이버가 자체적으로 신문사별로 샘플링 검사를 통해 뉴스 기사를 정기적으로 점검한 후, 오타가 발생한 횟수를 확인하여, 타 신문사와 비교 시 그 정도가 심한 신문사와 해당 기자에게 개선을 요구한다거나 개선이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에는 게재 금지와 같은 다소 강력한 제재를 가해야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기자와 신문사의 가장 기본적인 부분도 해결하지 못한다면 이는 언론 기관의 기대와 자질을 스스로 저버린 셈이라고 생각한다.
마지막으로, 수준 낮은 댓글에 관하여서는 실명제만이 답이 없다고 생각한다. 물론 표현의 자유, 댓글 공간의 활성화도 필요한 부분이지만 지나친 인신공격, 특정 지역 비하 발언 등으로 인해 일반 독자들까지도 피해를 받는 상황은 더는 지속해서는 안 된다고 본다. 실명제와 별도로, 게시판 내 욕설과 비방을 지속적으로 하는 사용자들에게는 계정 정지 및 삭제 등 다소 강력한 제재를 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Ⅲ. 결론
네이버 뉴스 서비스 품질 수준은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이라면 어느 정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사실에 공감하리라 생각된다. 댓글 게시판과 같은 부분은 관리 자체가 어려울 수도 있겠지만 네이버가 게시판 내에서 ‘마스터’ 등과 같이 계급제를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오히려 익명성을 조장하고 댓글을 통한 근거 없이 난무하는 저급한 정보를 방관하고 있음을 뜻한다. 제품도 그 주기가 있듯이 서비스도 그 흥망성쇠가 분명히 있다. 오히려 지금과 같은 정보화 시대에서는 이러한 주기가 좀 더 가속화되고 있다. 이러한 시기에 독자들의 발걸음을 잡아두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관리와 개선이 필요하고 그 중심에는 역시 품질 관리가 있다. 지금은 인터넷 뉴스의 시장 선도자 위치에 있으나, 다소 강력한 방안일지라도 품질 개선에 만전을 기하는 것이 장기적인 관점으로 보았을 때 네이버가 강자의 자리를 유지하는 데 훨씬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 확신한다.

키워드

  • 가격900
  • 페이지수9페이지
  • 등록일2021.09.23
  • 저작시기2018.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6016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