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대 생활과학과 4학년 식품위생학 공통] 1. 세균성 식중독 사고와 관련하여 최근 10년 이내에 보도된 뉴스 기사를 캡쳐하여 그림 파일로 첨부하고 다음에 대해 설명하시오.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방통대 생활과학과 4학년 식품위생학 공통] 1. 세균성 식중독 사고와 관련하여 최근 10년 이내에 보도된 뉴스 기사를 캡쳐하여 그림 파일로 첨부하고 다음에 대해 설명하시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목 차>

Ⅰ. 서론

Ⅱ. 본론
1. 식중독의 개념
1) 정의
2) 발생원인
3) 증상
2. 세균성 식중독 뉴스 기사
3. 살모넬라균 식중독
1) 특성 및 증상
2) 원인
3) 감염경로
4) 살모넬라균 식중독 사고 예방방법
4. 식중독 확산 방지 대책 및 식중독 사고의 재발 방지
1) 식중독 확산 방지 대책
2) 식중독 사고의 재발 방지

Ⅲ.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 노로 바이러스에 감염된 급식소 종사자는 완치 후에도 2주 정도 조리 업무에 종사하지 말아야 한다.
Ⅲ. 결론
식중독은 세균, 바이러스, 화학물질, 자연독 등에 오염된 음식물을 섭취함으로써 발생되지만 실제 오염이 된 식재료와 시설의 문제가 아닌 사람의 잘못된 인식과 행동이 더욱 문제가 된다. 그러므로 식중독의 대한 경각심을 가지고 개인위생에 좀 더 신경을 써야 할 것이다. 식중독은 가벼운 증상으로 끝나기도 하지만 때로는 목숨을 잃는 경우도 있으므로 상당히 조심해야 한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것은 의미가 없다. 건강은 건강할 때 지켜야 한다.
음식은 항상 익혀 먹고 물은 끓여 마시고 외출 후 집에 들어오면 반드시 손을 씻어야 한다.
질병을 이기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바로 예방이다. 특히 식중독은 음식과 관련되어 있기 때문에 특히 신경 써야 한다. 우리가 먹지 않고는 살 수 없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개인위생과 주변 환경 위생에 주의를 기울여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식중독 증상이 나타났을 땐 병원 치료가 가장 안전하다. 식중독 치료를 할 때는 수분 손실을 보충하고 전해질 불균형을 교정하기 위해 먼저 수액 공급을 실시해야 한다. 우리 몸에 독소나 세균이 들어오면 이를 제거하기 위해 소화관 상부는 구토를 하부는 설사를 일으켜 수분과 함께 몸 밖으로 배출하기 때문이다. 증상이 심하다면 즉시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진료 전 가정에서 물을 조금씩 마시는 것은 탈수 완화에 도움이 되지만 임의로 설사를 멈추기 위한 지사제 복용은 위험하다.
<참고문헌>
김승민 외(2021) 식품위생학, 한국방송통신대학교출판문화원
오세욱 외(2016) 재미있는 식품위생학, 수학사
주난영(2013) 식품위생과 HACCP 실무, 파워북
홍기운 외(2012) 식품위생학, 대왕사
이용욱 외(2009) 식품위생관리,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출판부
곽노성(2003) 식품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정부조직 개편방안, 한국보건사회연구원
금종화 외(2002) 식품위생학, 문운당
우건조 외(2002) 식중독 예방과 식품안전관리 방안, 한국식품영양과학회
이흠숙 외(2002) 식품위생학, 형설출판사
박희옥, 우리나라 식중독 발생동향에 관한 고찰, 중앙대 의약식품대학원, 2002
식품의약안전처 http://www.mfds.go.kr/fm/index.do
식품안전나라 https://www.foodsafetykorea.go.kr/main.do
  • 가격4,5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21.10.04
  • 저작시기2021.10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6401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