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 현재 우리가 쓰는 문자 생활의 문제점은 무엇인가 올바른 문자 생활이란 무엇인가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글쓰기 ) 현재 우리가 쓰는 문자 생활의 문제점은 무엇인가 올바른 문자 생활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현재 우리가 쓰는 문자 생활의 문제점은 무엇인가? 올바른 문자 생활이란 무엇인가?
2. 추상적이고 관념점으로 우수성을 설명하기보다 다른 언어의 문자와 비교하는 활동 등을 통해 구체적으로 한글의 우수한 특징에 대해서 설명해보기. (800-1000자 이내)
3. 누군가가 나를 위해 기꺼이 봉사 (도움을 준 적)한 적?
4. 내가 누군가를 위해 봉사한적?
5. 빈민국가란?
6. 우리가 빈민국가를 도와야 하는 이유? (800-1000자)
7. 한글 표현 중에서 외국인 친구에게 가르쳐주고 싶은 표현 세 가지가 있다면 무엇인가? 그 표현을 고른 이유와 함께 800-1000자 내로 적어보자. 자신의 경험이나 사례들을 포함할 것



[목차]
1. 현재 우리가 쓰는 문자 생활의 문제점은 무엇인가? 올바른 문자 생활이란 무엇인가?
2. 추상적이고 관념점으로 우수성을 설명하기보다 다른 언어의 문자와 비교하는 활동 등을 통해 구체적으로 한글의 우수한 특징에 대해서 설명해보기.
3. 누군가가 나를 위해 기꺼이 봉사 (도움을 준 적)한 적?
4. 내가 누군가를 위해 봉사한적?
5. 빈민국가란?
6. 우리가 빈민국가를 도와야 하는 이유?
7. 한글 표현 중에서 외국인 친구에게 가르쳐주고 싶은 표현 세 가지가 있다면 무엇인가? 그 표현을 고른 이유와 함께 800-1000자 내로 적어보자. 자신의 경험이나 사례들을 포함할 것

참고문헌

본문내용

지이다. 물건의 종류가 어찌됐든, 대체적으로 모든 것은 사람의 삶에 도움을 주는 방향성을 갖고 있어 물건의 종류는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 문제는 경제활동에 참여하는 사람의 수 다. 이를 국가로 치환한다면, 세계적 경제활동에 참여하는 국가의 수가 많을수록 여러 국가 국민의 삶이 보다 윤택해질 수 있음을 의미한다. 그러니, 빈곤국가의 일이 남의 나라의 일이 아니다. 좀 더 나아가 생각해 본다면 빈곤국가의 일은 나의 문제이기도 한 것이다. 빈곤국가의 수가 많아 정상적인 경제활동이 어려운 국가가 늘어나면, 세계 시장의 수출/수입 경쟁은 더욱 강화될 것이다. 이런 상황이 지속되면 치킨 싸움을 하듯 가격이 한 없이 떨어지는 일이 발생할 것이다. 순간의 가격 하락은 당장의 구매에 이익을 도모하는 듯 보이지만 총 생산량이 하락되기 때문에 결과적으로는 기본적인 생활권 유지를 위한 금액 이하를 소득으로 취하는 경우가 발생함을 의미한다. 때문에 빈민국가를 돕는 것은 세계 경제의 순환을 원활히 하며, 나의 삶을 윤택하게 하는데 필요한 활동이다.
7. 한글 표현 중에서 외국인 친구에게 가르쳐주고 싶은 표현 세 가지가 있다면 무엇인가? 그 표현을 고른 이유와 함께 800-1000자 내로 적어보자. 자신의 경험이나 사례들을 포함할 것.
요새 K-pop의 영향으로 한국어능력시험의 응시자 비율이 폭발적으로 늘어났다고 한다. 때문에 한글의 오묘한 표현에 당황해 하는 외국인 친구들을 간혹 볼 수 있는데, 가장 대표적인 것이 ‘이중 표현’이다. ‘잘 하면 망하겠다.’, ‘못 본지 오래됐다.’, ‘여기 자리 있어요.’ 같은 표현을 예로 들 수 있다. 한국인들은 상황 판단을 할 때 대체로 하향인지 경향이 있어, 미리 닥칠 불행을 민감하게 포착하는 편이다. 때문에 ‘잘하면 망하겠다.’ 라는 말은, ‘자칫 하면 일을 그르칠 수 도 있겠다.’는 뉘앙스적인 표현으로 실생활에서도 자주 접하고 사용한다. 외국인들이 이해하기로는 ‘잘 한다’ 와 ‘망한다.’ 라는 긍정표현과 부정표현의 결합으로 인지오류를 발생시키기도 한다. 두 번째인 ‘못 본지 오래됐다.’라는 표현이 외국인에게 어렵다는 것을 안 것은, 이번 코로나19로 한국 입국 시 격리조치 됐던 외국인 친구에게 했던 말인데, 이 말을 들은 친구는 의아해 했다. 이 말은 ‘만난 지 오래 됐다’라는 뜻이지만, 어쩐지 부정어가 앞에 등장하는 바람에 인지오류를 일으키는 사례다. 마지막 ‘여기 자리 있어요.’는 여행을 하던 중 알게 된 것인데, 유명식당에서 자리를 잡던 외국인이 물어봤고 그걸 들은 주민은 ‘여기 자리 있어요’라고 말한 것이다. 외국인은 본인이 앉아도 된다고 이해해 그 자리에 짐을 풀기 시작했고, 한국인은 당황하며 ‘앉을 사람이 있다.’고 다시 설명해주었다. 이 세 가지 사례는 한국인이 자주 사용하는 말이기도 하고, 실행황에서 자주 접할 수 있는 말이기에 외국인 친구에게 뜻의 용례를 잘 알려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되었다.
참고문헌
박용찬. (2013). 훈민정음 창제 정신과 우리의 문자 생활 실태. 새국어생활, 0-0.

키워드

  • 가격4,800
  • 페이지수7페이지
  • 등록일2021.10.05
  • 저작시기2021.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645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