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이상을 겪는 사람들의 범죄율이 일반인들과 비교했을 때 낮다고 한다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정신이상을 겪는 사람들의 범죄율이 일반인들과 비교했을 때 낮다고 한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정신이상을 겪는 사람들이 더 위험하다고 느끼는 것에 대한 나의 의견을 제시하기

2. 참고자료

본문내용

은 선량한 국민이며 누구보다 남을 돕는 것을 미덕으로 알고 있는 그런 착한 사람들이다. 내 주변에 존재하는 정신이상자로 여겨지는 사람들을 보더라도, 이들은 잠재적 범죄자가 아닌 사랑과 관심을 필요로 하는 우리 이웃일 뿐이다. 따라서 정신이상자를 마치 범죄인 취급하거나 이들을 외면하는 것은 상식 수준에서 많이 벗어난 행위라는 생각이 들었다. 학창시절, 나 또한 학업성적에 대한 두려움으로 우울증 약을 복용한 적이 있었다. 근 2년간 우울증 약을 복용했었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당시 나는 어떠한 범죄도 저지르지 않았던 것 같다. 우울증은 누구라도 걸릴 위험성이 있으며 적절한 치료를 통해 충분히 완치될 수 있다는 점에서 우울증은 심각한 정신이상 증세라고 여겨지지는 않는다. 같은 이치로 정신이상자라 할지라도 선량한 마음을 가진 사람도 많고, 적절한 치료를 받으면서 완치를 향해 나가는 사람도 많다는 점에서 정신이상자를 잠재적 범죄자로 치부하지는 말아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2. 참고자료
정신장애인의 인권 (자유와 평등을 향한 긴 여정) 서미경 저 | 집문당 | 2015.10.30.
정신장애인과 가족, 함께 살아가기 서미경 저 | 양서원 | 2014.08.18.

키워드

  • 가격6,9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21.10.06
  • 저작시기2021.10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660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