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전의이해와감상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고전의이해와감상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고전의이해와감상



[과제명]
1. 교재에 실린 작품 중 하나를 선택하여 감상문을 작성하시오. 아래의 세 가지 물음에 대한 답을 모두 포함하되‘서론-본론-결론’의 형식을 갖춘 하나의 글을 완성하시오.
(남들과 다른 관점을 드러내거나 남들은 간과한 요소를 다룰 때 높은 점수를 부여함)

1) 선택한 작품은 어떤 갈래에 해당하며, 그것이 속한 갈래의 특징은 무엇인가? (10점)

2) 해당 작품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인가? (25점; 무엇을 다루었나, 어떻게 다루었나 생각하면서 작품이 매력을 발하는 요소가 무엇인지, 내가 이 작품에 흥미를 느끼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 기술하는 것이다. 주제와 형식을 구체적으로 생각해야 할 말이 많아진다.)

3) 해당 작품은 어떻게 평가할 수 있으며 그렇게 평가하는 근거는 무엇인가? (15점; 같은 갈래 안에 있는 다른 작품과 비교할 때 이 작품이 갖는 장점은 무엇인가,

참고문헌

본문내용

는 주로 일제 강점기에 일본인 학자들에 의해 연구되어온 면이 있으나 이후로는 그것에 자극을 받은 우리나라 국문학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되었다. 그래서 이제까지의 향가에 대한 연구는 대부분 향찰에 대한 정확한 해독과 이에 바탕을 둔 문학적 해석에 국한될 수밖에 없었지만 이는 향가의 이해에 대한 한계일 뿐이지 향가 연구의 가치가 경감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만큼 향가 연구는 사료와 상상력으로 접근해야 하는 미지의 매력적인 학문 영역이라 할 수 있다.
『均如傳』소재의 高麗鄕歌 11편과『三國遺事』소재의 新羅鄕歌 14편은 漢字 音訓을 借用하여 우리말을 표기하던 ‘鄕札’로 기록된 소위 鄕歌라는 歌謠의 희귀한 자료들이다. 이미 널리 알려진 『三國遺事』와는 달리『均如傳』의 경우 학계에 알려진 것은 불과 70여 년 정도이다. 原典이 해인사 팔만대장경 補板 『釋華嚴敎分記圓通(治二, 10권 끝)』에 수록되어 있는 것이 알려지면서 均如대사의 인물과 행적이 새삼 주목을 받기 시작하였다.
이 중‘제망매가’는 신라 경덕왕 때 월명사가 지은 10구체 향가이다. 이 작품은 죽은 누이를 추모하기 위해 쓰인 신라의 향가이다. 향가의 형식적 특징과 비유적 표현 방법에 주목하여 감상해야 감정을 이해할 수 있다. ‘찬기파랑가’는 승려 충담이 화랑 기파랑을 예찬하여 지은 향가이다. 기파랑의 고메한 인품과 높은 기상을 어떻게 표현했는지 살펴볼 수 있다.
이처럼 향가에 나오는 주인공들은 대개 승려나 화랑, 귀족 등 소위 그 시대의 셀럽이라고 할 수 있다. 여기서 전하는 향가들에는 각각 설화가 전하고 그 정황들은 삼국유사에 구체적으로 설명되고 있다. 내가 생각하기에 삼국유사에 전하는 14수의 향가들은 당대 유명 인사들의 최근 근황이나 인생의 성공과 실패, 좌절과 고뇌, 그리고 소망을 기리는 SNS 게시판 같은 것이기도 하고 팬덤이 만들어낸 후일담같은 것이기도 하다. 쉽게 말하면 베스트셀러 문학작품은 물론이고 대중들이 호기심을 가질 만한 유명인들의 세련된 카더라 통신, 연예인에 대한 팬덤의 창작물로도 읽혔을 것이다. 활자문화가 발달하지 않은 그 시대에 입에서 입으로 전해오는 문예지나 뉴스, 후일담이자 서라벌(경주)의 지명과 불교 교리를 간접적으로 학습할 수 있는 문화의 도구로 대중에게 수용되었을 것이라고 짐작해본다.
결론
사서인 삼국유사가 자치 소홀하게 여겨질 수 있었던 역사적 배경을 벗어나 우리 민족의 고대사를 규정하는 귀중한 자료적 가치를 인정받게 된것은 그 동안의 여러 분야의 다양한 연구로 인해 그 가치가 입증되었기 때문이다. 삼국유사의 저술자로 알려진 일연의 생애를 보면 그는 고려시대 선승으로 9세의 어린나이에 출가하여 78세에 국사(國師)로 추대되었으며 법랍 70세 세속 84세의 나이로 입적했다고 전한다. 그는 그 당시 선종의 대표적 법맥인 가지산문의 교권을 확장시킨 장본인임과 동시에 불교계를 이끈 지도자였다.
일연은 경주 장산군(章山郡: 현 경상북도 경산시) 출신이다. 고려 희종 2년(1206)에 태어났으며, 속성은 김 씨였다. 그의 아버지는 지방토호로 향리 출신인 김언필(金彦弼)이며 어머니의 성씨는 이(李) 씨였다. 이름은 견명(見明), 자는 회연(晦然)으로 9세 때 해양(海陽)22) 무량사(無量寺)에서 취학했으며, 14세 때 설악산 진전사(陳田寺)로 출가하여 대웅장로(大雄長老)에게서 구족계를 받았다. 나이 21세 되던 해인 1227년(고종 14) 선불장(選佛場)에 나아가 상상과(上上科)에 급제한 이후 포산(包山)23)의 보당암(寶幢庵) · 무주암(無住庵) · 묘문암(妙門庵) 등지에서 머물렀다.
[참고문헌]
박종성·박영민, 고전의 이해와 감상, 한국방송통신대학교출판문화원, 2021.
  • 가격5,0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21.11.11
  • 저작시기2021.11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8479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