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애의 마음(김금희 지음, 부제 실패한 마음들이 모여 서로 다리를 놓는다면)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경애의 마음(김금희 지음, 부제 실패한 마음들이 모여 서로 다리를 놓는다면)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내가 왜 좋아?"
애도하지도, 위로받지도 못한 마음
공동(共同)의 공동(空洞) 사이에 다리를

본문내용

다시 벼랑 끝으로 내몰았다. 그러나 이미 \"자신을 부당하게 대하는 것들에 부당하다고 말하지 않는 한 자기 자신을 구원할 수 없다는 것\" 같은 책, 307쪽
을 \'언니\'(상수)를 통해, 은총을 통해, 자신을 통해 배웠기 때문에 1인 시위를 계속하여 답답하게 이어나갔다.
그래서 이 작품은 소설 속 경애의 <파업 일기>와도 같다. 사랑을 잃은 무기력한 인물들이 서로 교차함으로써 어떻게든 삶을 버티어 가는 투철한 분투의 기록이기 때문이다. 애도 이후에도 소설 후반부에 기쁨의 정서나 보듬듯이 따뜻한 사랑이 피어나지 않는 까닭이기도 하다. 꼭 들어맞는 마음만이 나를 구성하지 않는다. 어긋매낌으로 만든 무수한 마음들이 나를 지어왔고, 타인 사이에 다리를 지을 가능성을 가졌음이 분명하다.
현실 사이를 부딪치며 마음이 찢겼는가. 무력함에 기억을 나날이 줍는 일이 고통스러운가. 도대체가 헤아릴 수 없는 것뿐이래도 마음은 먼지마냥 훌훌 털어 낼 수가 없다. 내 존재의 아프고 불가능해 보였던 부분들도 믿을만하다는 생각을 붙들어보자. 조각조각의 마음결을 세면서 상처를 내보인다면, 누군가가 다리를 놓을 케이블을 뻗어줄지도 모른다. 그렇게 내 마음 한 조각을 선물하자.
//끝//

키워드

경애의 마음,   김금희,   타인,   만남,   사랑,   이별,   기억,   망각,   연애소설
  • 가격1,2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21.12.13
  • 저작시기2018.1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5969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