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층 이슈 분석_백신 패스 의무화에 따른 백신 미접종자에 대한 차별 논란에 대한 고찰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심층 이슈 분석_백신 패스 의무화에 따른 백신 미접종자에 대한 차별 논란에 대한 고찰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백신패스란
2. 정부는 다시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강화 정책을 발표
3. 백신 미접종자들의 불만 고조 및 일방적 차별에 대한 이슈 대두
4. 백신 접종 거부에 대한 역사는 매우 오래되었음
5. 백신 패스 의무화에 대한 사회적 합의점 찾아야

본문내용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하거나 코로나19 음성을 확인했다는 일종의 증명서를 말한다.

이는 2021년 11월 1일부터 시행된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방안 중 하나로, 집단감염 우려가 높다고 판단되는 다중이용시설에 출입할 때 백신 접종 완료 또는 코로나19 음성을 증명하도록 하는 것이다.

방역패스는 유흥시설, 노래연습장, 목욕장업, 경마·경륜·경정, 카지노업장, 실내체육시설(헬스장·탁구장·스크린골프장·당구장·볼링장)과 같은 고위험 다중이용시설과 의료기관, 요양시설, 중증장애인, 치매시설 등 감염취약시설에 입원할 때나 환자·입소자를 면회할 때 요구된다.

백신 접종 완료 후 2주가 지났다면 전자예방접종증명서 COOV(쿠브) 애플리케이션이나 카카오·네이버 QR코드를 제시하면 된다.

또 종이 증명서(보건소·별도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신청·발급)나 예방 접종 스티커(신분증에 부착하여 사용) 등의 사용도 병행한다.

미접종자의 경우 48시간 내 선별진료소·임시선별검사소·의료기관 등에서 받은 유전자증폭(PCR) 검사 음성 확인서를 제시해야 한다.

키워드

  • 가격12,900
  • 페이지수14페이지
  • 등록일2021.12.21
  • 저작시기2021.12
  • 파일형식기타(docx)
  • 자료번호#1160227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