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분석] 2050 탄소중립 한국은 준비되어 있나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시사분석] 2050 탄소중립 한국은 준비되어 있나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문재인 정부는 탄소중립을 위한 대책 마련에 고심
2. 탄소저감 기술 부족한데 정부는 속도전에만 몰입
3. 급격한 탄소중립 정책은 국내 산업 수출에 악영향 미쳐
4.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원전에 대한 비중 확대해야
5. 탄소중립 속도조절 정책보완 검토해야

본문내용

지구온난화를 막기 위한 국제사회의 움직임은 갈수록 거세지고 있다. 2018년
유엔 기후변화에 관한 국가간 협의체(IPCC)의 권고를 받아 120여 개국이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달성하겠다고 선언했다.

탄소중립은 배출하는 탄소량과 흡수하는 탄소량을 같게 한다(넷 제로)는 의미다. 중국과 일본에 이어 문재인 대통령도 지난해 10월 28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2050년 탄소중립을 목표로 나아가겠다”고 선언했다.

산업계 등 일부에선 2050 탄소중립을 위해선 많은 규제와 비용이 수반된다며 반대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탄소중립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핵심 테마로도 떠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탄소중립이란 무엇일까 탄소중립이란 바로 이산화탄소를 배출한 만큼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대책을 세워 이산화탄소의 실질적인 배출량을 ‘0’으로 만든다는 개념이다.

기업이나 개인이 발생시킨 이산화탄소 배출량만큼 이산화탄소 흡수량도 늘려 실질적인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0(zero)’으로 만든다는 개념이다.

다시 말하면 대기 중으로 배출한 이산화탄소의 양을 상쇄할 정도의 이산화탄소를 다시 흡수하는 대책을 세움으로써 이산화탄소 총량을 중립 상태로 만든다는 뜻이다.

탄소중립을 실행하는 방안으로는



첫째, 이산화탄소 배출량에 상응하는 만큼의 숲을 조성하여 산소를 공급하거나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무공해에너지인 태양열·태양광·풍력 에너지 등 재생에너지 분야에 투자하는 방법,

둘째, 이산화탄소 배출량에 상응하는 탄소배출권을 구매하는 방법 등이 있다.

탄소배출권(이산화탄소 등을 배출할 수 있는 권리)이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돈으로 환산하여 시장에서 거래할 수 있도록 한 것인데, 탄소배출권을 구매하기 위해 지불한 돈은 삼림을 조성하는 등 이산화탄소 흡수량을 늘리는 데에 사용된다.

각 나라에서는 지구온난화의 주범인 이산화탄소의 배출량을 조절하기 위해 탄소중립 운동을 활발히 시행하고 있다. 탄소중립이라는 용어는 2006년 <옥스퍼드 사전 New Oxford American Dictionary>이 올해의 단어로 선정하기도 했다.

1. 문재인 정부는 탄소중립을 위한 대책 마련에 고심

2050년까지 국내 온실가스 순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정부의 탄소중립 시나리오가 최종 확정되면서 재계는 초비상이 걸렸다. 정부는 11월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리는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이를 대외 공표하고 연말 유엔에 공식 제출한다.

키워드

  • 가격8,900
  • 페이지수14페이지
  • 등록일2021.12.28
  • 저작시기2021.12
  • 파일형식기타(docx)
  • 자료번호#1160494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