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피해자와 가해자의 특성에 대해 알아보고, 피해자가 가해자로부터 관계단절을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한 자신의 생각과 그에 대한 대안을 논하시오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가정폭력 피해자와 가해자의 특성에 대해 알아보고, 피해자가 가해자로부터 관계단절을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한 자신의 생각과 그에 대한 대안을 논하시오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가정폭력 피해자와 가해자의 특성
1) 가정폭력 피해자의 특성
2) 가정폭력 가해자의 특성

2. 피해자가 가해자로부터 관계단절을 하지 못하는 이유

3. 대안
1) 피해여성의 인식 변화
2) 사회적 지원체계
3) 의료지원 서비스

4. 나의 의견

Ⅲ. 결론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피해여성들은 대부분 가해자와의 이혼을 선택하지만, 반대로 가정을 해체하지 않은 상황에서 자녀와 함께 생활하는 이들도 다수 있다. 이들은 가해자가 가진 병리적인 현상 즉, 알콜리즘이나 폭력적 성향 등이 나아진다면, 가정으로 복귀하려는 의사를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이 부분에서도 피해자가 쉼터 입소 전의 생활과 같이 반복된다면 가정으로 돌아가는 것 자체가 무의미해지는 일이 될 것이다. 이렇듯 재발되는 폭력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는 국가에서 가해자와 쉼터를 퇴소한 피해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체계적인 지역사회기관들의 연계망을 구축하여 지속적인 관리와 지원이 가능하도록 해야 한다.
셋째, 피해여성들은 폭력이라는 굴레에 오래 머물수록 낮은 자존감과 학습된 무기력으로 인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다는 의지를 상실하고 있다. 그러나 쉼터에서 생활하면서 접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통하여 자아존중감 향상과 변화된 자신감을 볼 수 있었다. 그러므로 피해여성들이 쉼터 퇴소 후, 관련기관의 적극적인 지원 아래 철저한 사회교육과 재활 과정을 통해 건강한 사회인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제도적 방안이 마련되어야 할 것이다.
Ⅲ. 결론
지금까지 본론에서는 가정폭력 피해자와 가해자의 특성에 대해 알아보고, 피해자가 가해자로부터 관계단절을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한 자신의 생각과 그에 대한 대안을 논해 보았다. 바람직한 복지국가의 초석을 만들기 위해서는 어떤 분야이던 간에, 그 부분에 있어서 발단과 과정만이 아닌 결과까지도 지켜봐주어야 하고, 필요하며, 가능한 한 지원해줄 수 있는 노력이 필요하다. 가정폭력의 주 대상이 되는 여성들이 사회에서 홀로 서기에 성공하기 위해선 폭력을 방지하는 것만이 전부가 될 수 없다. 인식의 변화도 필요하며 서비스 제공 및 정책의 변화가 필요하다. 그렇기 때문에 공공기관, 민간단체, 기타 사회기관에서는 쉼터 퇴소 후에도 피해 여성들이 부담 없이 사회생활에 안착할 수 있도록 법적방안이 제시하여야 한다.
Ⅳ. 참고문헌
김재희(2107), \"가정폭력에 대한 다양한 대응전략의 필요성\", 이화젠더법학.
박근양(2018), \"가정폭력 피해여성의 자립의지에 미치는 요인에 관한 연구\", 협성대학교 국내박사학위논문.
박언주·김효정(2015), “가정폭력 피해여성의 노동경험에 관한 연구”, 『페미니즘연구』.
신나래·박언주(2018), “보호시설에 거주하는 가정폭력피해여성의 직업훈련 경험과 그 맥락에 관한 연구, 『가족과 문화』.

키워드

  • 가격2,5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21.12.31
  • 저작시기2021.1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6068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