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지정 세계문화유산 - 모로코의 마라케시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유네스코지정 세계문화유산 - 모로코의 마라케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중요한 문들의 관람은 허용이 되고 있으나, 내부는 개방되고 있지 않다.
앞서 보았듯이 모로코의 마라케시는 무와히둔 왕조의 유산을 지금까지 보존해왔다. 근대적인 고층빌딩이 그 나라의 부를 상징한다면, 마라케시는 시간이 멈춰버린 거리, 역사를 위해 미래를 희생한 도시이다. 정열의 땅이면서 사하라 사막의 저주를 받고 있는 모로코의 마라케시는 하나의 커다란 유산이면서 동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에게는 커다란 하나의 오아시스처럼 소중한 존재의 땅이다. 그러나 현재 모로코 정부의 편의를 위해서 많은 개발과 더불어 고대 마라케시의 명성을 조금씩 잃어 가면서 조금씩 파괴되어가고 있다. 물론 주제의 선정부터 나에겐 어려운 대상이었고, 또한 우리와는 잘 알려지지 그렇다고 미지의 나라도 아니지만 자료를 찾기엔 역부족이라 어떻게 문화유산이 존재하고 어떻게 관리되는지는 잘 알지 못한다. 하지만 모로코의 마라케시는 커다란 역사의 용광로처럼 하나의 과거이며, 그동안 희생해오면서까지 유지했던 과거의 모습을 계속 유지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아직은 국경이 있고, 여권을 통해서 다른 나라를 이동해 다니지만, 언젠가는 국경 없는 세계가 되면, 세계의 문화유산은 더욱 더 중요하게 부곽이 될 것이고, 또한 후손들에게 기리남는 하나의 역사적인 동태를 이루기 때문이다. 역사의 부름에 순종했던 마라케시의 유적들은 지금도 여느 나라의 문화유산 보다 더욱더 빛나고 아름다우며, 그 다이아몬드처럼 햇볕이 내리쬐는 사하라 사막의 폭풍처럼 순수한 사랑스러운 문화유산으로 빛났으면 하는 바람이다.
참고문헌
1) 유네스코 세계유산 북 · 서아프리카 <중앙일보M&B>
  • 가격1,0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03.12.29
  • 저작시기2003.1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24097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