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돌프 슈타이너와 발도르프
본 자료는 5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해당 자료는 5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5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루돌프 슈타이너와 발도르프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루돌프 슈타이너는 누구인가?

2. 슈타이너의 사상적 배경(인지학적 인간관)
1) 기질론
2) 4가지 구성체
3) 인간의 발달단계와 교육

3. 자유발도르프 학교
1) 교육목표
2) 교육원리
3) 교육방법
4) 발드로프 교육이 갖는 노작교육의 교육적 의미

4. 슈타이너 교육사상을 통한 초등학교 미술교육의 실제
1) 형태 그리기로서의 선묘예술(포르멘)을 통함 내용과 방법
2) 이미지 표현으로서의 수채화(채색화)를 통한 내용과 방법
3) 손놀림이 생각하는 힘으로서의 수공예를 통한 내용과 방법
4) 미학의 접근을 통해서 살펴본 내용과 방법
5) 노작교육의 접근을 통한 내용과 방법
6) 치료로서의 미술교육의 내용과 방법
7) 환경친화적인 접근을 통한 내용과 방법

5. 슈타이너의 우리나라 교육에의 영향

본문내용

다. 노작 교육의 목적은 기능의 학습에 있는 것이 아니라, 삶의 다양한 측면과 친숙해지는 데 있다. 아동들의 노작활동은 기술적인 기능의 확보와 정신적 능력 계발의 효과를 가져오므로 창조성과 생산성을 고무시켜준다. 학교에서 노작활동은 먼저 손을 활용한 그리기와 손을 사용해서 할 수 있는 일의 방법들에 초점을 맞춘다. 뜨개질은 6-7세 단계에 적절하며 이어서 바느질, 자수 등의 교육이 계속되어야 한다. 10-11세 정도에는 양말, 장갑, 겉옷, 인형 등 구체적이며 실용적인 물건들을 만들어 볼 수 있도록 하며, 특히 움직이는 장난감을 만들어 보게한다. 중급생과 상급생은 생태학적 농업실습과 숲의 보호실습을 통해 자연을 존중해야 미래에도 우리에게 쓸모있게 된다는 경험을 하게 되고 행동으로 옮길수 있는 능력을 가르쳐 준다. 예술과 기술의 경우 밀랍, 나무, 진흙, 털실, 야채, 물감, 염료와 같은 자연의 재료들을 주로 쓰고 건축과 내부 설계는 부드러운 곡선형과 자연의 건축자재, 자연의 색깔을 쓰고 있다. 슈타이너는 노작활동을 통해서 아동의 내면세계와 외부세계가 직접적으로 연결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하였다. 예를 들어 작은 항아리가 그 아름다움을 느끼게 해주는 예술품이면서, 한편으로는 곡식을 담는 도구라는 사실을 깨닫게 해줌으로써 삶에 대한 총체적인 직관력을 갖게한다.
6) 치료로서의 미술교육의 내용과 방법
슈타이너는 미술을 통해서 학생들의 병적 장애를 치료할 수 있는데 특히 7-14세까지의 초등학생의 경우가 가장 교육적인 치료효과가 높은 시기라고 하였다. 치료방법은 기질에 따라 다른데 어떤 우울질의 아동들은 그림의 색도 거의 딱딱하고 고립되어 있으므로 조화적인 색채구성을 위주로 하는 연습을 통해 여러 가지 색채를 사용할 수 있게 되며, 조화적인 기질로 바뀐다는 것이다. 어린이들이 오이리트미와 함께 어울려져서 움직임으로서 경험하는 것은 어린이의 내면에 강한 의지와 능동성을 일깨워 준다. 더구나 기본이 되는 선을 교사와 함께 그리고 나머지 부분을 자신이 보충하여, 미완성의 그림을 완성시키는 것은 어린이에게 기쁨과 안정감을 준다. 그리고 '자'라든가 '컴퍼스'에 의존하지 않고, 맨손에 크레용을 잡고, 그림으로서 완성하는 포르멘은 자기의 기질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다. 그림의 본보기가 따로 있는 것도 아니고 나름대로 생각하는 대로 하면서 무의식 중에 생애의 자신을 얻는다.
7) 환경친화적인 접근을 통한 내용과 방법
자연친화적인 환경조성을 통해 학교생활 및 학교 시설물 조차도 예술적 감성을 전제로 이루어지게 한다는 것이다. 말하자면 시설물은 철제보다는 목재나 흙으로 설치하고 염색같은 수업에서도 인공색소가 아닌 자연물에서 직접 얻어서 체험하는 것이 좋다는 것이다. 자연물은 만져 보았을 때 놀라운 느낌의 효과를 준다. 발도르프 유치원에 있는 놀잇감들은 플라스틱이나 놀이의 기능이 이미 결정된 화학약품들이 아닌 조개, 밤, 돌, 나뭇가지, 헝겊, 널빤지, 끈이나 줄 등의 자연물로 이루어져 있다. 미술시간에는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식물이나 황토 같은 것에서 채취한 염색작업을 해보는 체험을 통해 화학약품에서 생산되는 옷감과의 차이에서 오는 느낌이 다른 정서의 순화도 도울 수 있다. 자연물은 빛을 흡수하지만 인공물은 빛을 반사하기 때문이다. 다른 교과와 연계해본다면 실과 시간에 시장 바구니를 만들어 보면서 미적인 요소와 환경보호에 대해 관심을 키우고 사회 시간에 환경지도를 그리면서 그리기 기능과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도 고양시켜 자연 친화적인 삶과 관련짓는 수업이 이루어 지게 한다.
5. 슈타이너의 우리나라 교육에의 영향
슈타이너의 인지학에 따른 교육론은 우리에게 많은 시사점을 준다.
첫째, 어린이 중심 교육이 잘못 안내되어 많은 사람들에게 자유방임적인 교육으로 받아들여지고 있고, 또 일부에서는 지나치게 엄한 어른 주도의 교육이 중심을 이루고 있기도 한 우리 현실에 이를 적절하게 조화시킬 수 있는 교육 방법론적인 접근에 새로운 시각을 제공해 준다.
둘째, 교육에서 학생의 소외 현상은 여러 측면에서 지적되고, 이에 대한 극복책이 많이 논의되고 있다. 소위, 교육의 인간화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인간에 대한 통합적 접근의 형태로써, 소위 인지학으로 인간에 대한 선형적 접근이 아닌 중층적, 다원적, 입체적 이해를 도와준다.
셋째, 특히 어린이의 세계에 대한 신비적인 영역, 곧 중삼차원적 이해는 직접 관찰된 사실로만 어린이를 이해하려고 지나친 과학주의를 되 돌아보게 한다.
넷째, 1994년 현재 슈타이너의 이론에 입각한 학교가 세계 여러 나라에 약 6백여개가 있다고 알려지고 있으며, 이들 학교에서는 발도르프 학교 교육의 모형을 확산·발전시키기 위한 프로그램 개발을 꾸준하게 추진하고 있다. 이 실제에 대한 이해를 토대로 새로운 형태의 학교 교육의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다섯째, 서양의 인간 이해는 많은 부분에서 선형적 이해로만 받아들여지고 있으나 슈타이너의 인지학에서 본 인간관은 다층적, 입체적 접근을 보여 주고 있으며, 동양적 인간관과의 통합적 관점을 제시하기도 한다.
여섯째, 교육 활동을 정신적 활동과 예술적 활동으로 특징화하여 이론화하고 있는점은 여타 교육론에 비하여 탁월한 특징을 지니고 있으며 교육 행위와 학생에 대한 새로운 관점을 제시해 준다.
참고문헌 ----------------------------------------------
1. 고려대 교육사. 철학 연구회 편『루돌프슈타이너의 교육론』. 서울: 내일을 여는 책, 1997
2. 고야쓰 미치코. 『독일의 자존심 슈타이너 학교』임영희 역. 서울 : 밝은누리, 1996.
3. 고야쓰 미치코. 『슈타이너 학교의 감성 교육』임영희 역. 서울 : 밝은누리, 1997.
4. 고야쓰 미치코. 『슈타이너 학교의 참교육 이야기』임영희 역. 서울 : 밝은누리, 1996.
5. 죈케 바이 외 12인. 『루르 루돌프 슈타이너 학교 Ⅰ』김용환 역. 서울 : 밝은누리. 1999.
6. 죈케 바이 외 12인. 『루르 루돌프 슈타이너 학교 Ⅱ』김용환 역. 서울 : 밝은누리. 1999.
7. 한국 슈타이너 교육예술협회. 『발도르프 자료모음집』2000.
  • 가격2,000
  • 페이지수17페이지
  • 등록일2004.02.17
  • 저작시기2004.0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24336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