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다고지를 읽고서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페다고지를 읽고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갈등이 더 심해지고 있는 것이 바로 우리나라의 교육현실이다.
불과 몇 년 전, 나 역시 입시생 이었기에 대입을 준비해야했고, 재미도 있었지만 힘들기도 너무나 힘든 생활을 하면서 이렇게 힘든 입시 지옥을 겪는 것을 당연하게 여기는 우리나라가 싫은 나머지 차라리 딴 나라에서 살고 싶다는 생각을 절실히 한 적이 있는데, 입시생이었다면 누구나 한번쯤은 나와 같은 생각을 해봤을 것이다. 그렇다고 흔히 말하는 일류대학에 나와도 요즘처럼 심각한 취업난 속에서 좋은 직업을 갖기란 '하늘에서 별 따기'와 같이 어려운 것인데도 예전부터 우리나라는 사람을 평가하는데 있어서 학력을 중시하는 학력위주의 사회이어서 그런지 학력은 지금도 우리에게 있어서 너무나 중요한 조건이고, 앞으로도 이러한 고정관념은 깨어지기 힘들 것으로 보인다. 비록 나는 이런 교육현실 속에서 자랐다고 해도 우리 2세들에게까지 이러한 암울한 현실을 물려줘서는 안될 텐데 말이다. 이젠 정말 바뀌어야 할 때가 온 것 같은데.. 변혁을 위한 노력을 나조차도 하고 있지 않으니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교육의 목적이 인간을 인간답게 만드는 것이라면, 공부하는 시간이 많다고 해서, 지식이 많아서 시험성적이 좋아야만 인간이 되는 것은 아닐텐데 말이다. 페다고지 중 가장 인상 깊게 읽었던 부분 중에 이런 부분이 있었다.
「몇 시간의 수업 끝에 농민들이 “나는 비로소 한 사람의 인간임을, 교육받은 인간임을 깨달았다”」여기서 나는 교육이란 이렇듯, 사람을 진정 사람으로서 존중할 수 있도록 만드는 것임을 가슴으로 느낄 수 있었다. 바로 이런 것이야말로 진정한 교육이 아닐까?

키워드

  • 가격5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04.03.10
  • 저작시기2004.5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244282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