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me for English B
본 자료는 2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Theme for English B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원문

2.해석

3.감상

4.작가해설

본문내용

에서 식사할 때 휴즈는 수줍
어서 말을 걸지는 못하고, 그의 요리 옆에 자신의 시를 몇 편 놓아두었다고 한다. 린지는 그
시편들이 자신이 목표로 하는 낭송에 적합한 요소를 지니고 있음을 즉각 알아보고, 그날 저
녁에 한 무리의 청중들에게 몇몇 시편들을 읽어주었다. 이로 인해 휴즈는 식당 종업원 시인
으로 차차 알려지게 되었다. 린지는 휴즈에게 시를 잡지사에 보내도록 촉구했고, 그는 그 권
고를 받아들여 여러 잡지사에 시를 보냈는데 그 중의 한 편인 "지루한 블루우스"(The
Weary Blues)가 영향력 있는 흑인 잡지인 {기회}(Opportunity)에 당선되어 상을 탔다. 이
작품은 그가 여러번 고쳐 썼고, 그래도 끝맺음이 만족스럽지 못하다고 생각한 작품이지만
1926년에 나온 그의 첫시집의 제목으로 사용되고 있다.
그는 자기 자신과 자신의 미래에 대하여 심사숙고한 후에 펜실바니아 주에 있는 링컨 대
학에서 대학 졸업장을 받았고, 1929년에는 그곳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그는 1929년에 첫
소설 {웃는 사람 없진 않아}(Not Without Laugher)를 발표했다. 그는 성공적인 작가가 되
었고, 자신의 시를 잘 낭송하는 낭송가로도 유명하게 되었다. 그는 1967년 5월 22일에 사망
했다.
그는 예전에는 사회학자들의 고유영역이었던 종족의 특이성 및 종족 간의 긴장 등과 같은
주제를 택했다. 그는 자신의 시에서 밝히고 있는 것처럼 유프라테스(Euprates) 강에서 콩고
(Congo) 강으로 또 미시시피(Mississippi) 강으로 흐르는 강물 소리를 들었고, 스스로를 아
프리카계 미국인 이라고 느끼고, 또 그렇게 느끼는 원형적인 흑인에 관심이 많았다. 그는 예
이츠의 "미친 제인"과 비슷한, 그를 통하여 흑인의 삶의 특이성을 익살스럽게 인습화시킨,
알베르타 존슨(Alberta K. Johnson)과 같은, 창조된 인물에도 관심이 많았다. 그는 씸플
(Simple)이라는 이름의 흑인 노동자를 고안해내어 그 이름으로 {뉴욕 포스트}(New York
Post)지에 매주 칼럼을 썼다.
그가 블루우스에 관하여 한 다음과 같은 말은 그 자신의 작품에도 해당된다. "블루우스의
기분은 거의 언제나 절망의 기분이다. 그러나 그 곡들이 노래로 불려질 때 사람들은 웃는
다." 그의 시는 요즈음 흑인들이 쓰고 있는 시보다 난폭하지는 않지만, 그 정수, 그 본질에
있어서는 매우 유사해 보인다.
  • 가격1,300
  • 페이지수6페이지
  • 등록일2004.03.25
  • 저작시기2004.0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244951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 편집
  • 내용
  • 가격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