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문화의 이중성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해당 자료는 10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0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목차

제 1장 서론

제 2장 이중적 의식구조의 형성배경

제 3장 이중적 의식구조의 분석


제 4장 이중적 의식구조의 문제점과 해석

제 5장 결론

본문내용

. 이러한 환경 하에서는 인간적, 심정적인 상호교류보다는 표면적, 거래 중심적인 인간관계가 형성되므로 진정한 우호 관계가 성립하기 어렵고, 일단 형성된 인간관계도 지속하기가 쉽지 않다.
) 中根千枝 전게서, pp. 125∼128
셋째로 우치와 소토 사이에서 나타나는 문제로 이지메 현상을 들 수 있다. 개인간의 상호 교류에 적응하지 못하는 이에게는 소토로서 규정하고 이는 집단내에서의 와(和)를 이루지 못한 자로서 심히 배척당하는 이지메 현상이 일어난다. 실제로 일본 사회에서는 이지메로 죽어가는 학생들이 한해 수천명 이상에 이른다고 한다. 이는 개인의 다양한 개성을 인정해주지 않는 타테적 인간관계에 기인한 집단 의식의 문제점의 하나인 몰개성화(沒個性化)와 획일화로부터 초래된 것이다.
) マクス壽子, 1993, 『ゆとりの國イギリスと成金の國日本』, 草思社, pp. 118∼119
넷째로 확대와 축소에 관련된 문제점은 다음과 같다. 지나친 확대의 반대 급부로 인한 축소된 부분의 비하화, 또는 존재의 무시화와 함께 거기에서 비롯되는 자신 이외의 세계에 대한 무관심등을 지적 할 수 있다. 앞서 언급한 확대 지향의 일본인에서 언급한 인간형이 그대로 비추어지는 대목이다. 따라서 이러한 확대와 축소의 올바르지 못한 조화는 특정 계층의 발달이 서민 계층의 왜소화로 이어지는 사회 불균형 현상을 초래하고 있다.
第 5章 結論
위와 같이 본 논문에서는 일본인의 이중성에 관하여 서로 상반된 개념이 공존 할 수 밖에 없는 일본 사회에 대하여 고찰 해 보았다. 일본이라는 나라는 이미 수많은 연구가나 전문가들이 연구한 그대로 정말 특이한 상반된 개념들이 교차 및 공존하는 나라라는 생각이 든다.
일본은 지리적, 자연적 조건이 유사한 아시아 제국 중에서 유일하게 선진국으로 부상하여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들의 의식구조에 관한 연구에는 여러 접근 방법이 있겠으나 본 논문에서는 타테·요코, 혼네·타테마에, 우치·소토, 확대·축소의 형성요인으로 살펴보았다. 일본의 이중적인 자연환경은 일본인에게 인종과 태풍적 성격이라는 이중적 성격을 형성하게 하였으며, 이러한 근본적인 성격은 이중적 의식구조로 연결되었다. 한편 에도 시대의 신분제도에 기인한 상황적 윤리관의 형성은 가족 및 집단 중심의 의식구조를 이루어 내었고, 이는 나아가서 봉건적 사회의 기반으로 이루어낸 연공 사회제의 출발이 되었다.
최근 우리나라는 정신적 혼란의 시대를 맞이하고 있다. 70년대의 경제부흥과 산업화로 인하여 종래의 가치관과 윤리관이 붕괴된 정신적 공황 사이에서 실추된 가치관을 회복하려는 이와 변화의 물결에 동참하는 이들이 극심한 대립구조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밀려온 일본문화는 사회적으로 논란 거리가 되기에 충분했고, 따라서 본 논문에서 이러한 주제를 다룬다는 것에 대한 의의가 있는 것이다.
앞서 언급한 바에 의한 선행 연구에 의해서도 그렇고 자료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논자의 생각도 이와 크게 다르지 않다. 일본인의 타테·요코, 혼네·타테마에, 우치·소토, 확대·축소 등의 이중적 의식구조를 검토하고, 이러한 이중성이 실제 일상생활에서의 구체적으로 어떻게 표출되는지에 대하여 살펴보았다. 따라서 일본의 이중적 의식 구조를 연구함으로서 수박 겉핥기식의 표면적 연구가 아닌 일본에 대한 심층적 연구를 할 수 있다고 생각되고, 이러한 과정을 통하여 일본이라는 나라에 대한 올바른 직시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參考文獻
국내문헌
김기곤, 1988, 『일본문화의 특이성과 그 국제화』, 일본연구 제 7집, 부산대학교 일본문제 연구소
김기곤, 1990, 『한일양국의 문화적인 교류』, 일본연구 제 8집, 부산대학교 일본문제 연구소
김석희, 1985, 『일본의 전통문화와 사회의 특질』, 일본연구 제 4집, 부산대학교 일본문제 연구소
김소정, 1986, 『일본인의 의식구조』, 일본문화연구 제 2호,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문화연구회
김용운, 1985, 『일본인과 한국인의 의식구조』, 한길사
김용운, 1986, 『일본인의 의식구조와 문화』, 국회보 통권 241호, 국회사무처
김용운, 1988, 『일본의 몰락』, 한국경제신문사
김용운, 1991, 『천하제일의 장인정신』, 자유공론사
김용운, 1996, 『일본인론을 통해 보는 일본 원형』, 전통과 현실 8호, 고봉학술원
김태정, 1986, 『일본인의 의식구조』,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문화연구 제 2호
박준희, 1988, 『확대지향의 일본인』, 대한교과서
박준희, 1990, 『오늘의 일본과 당면과제』, 명지대학교 부설 일본문제 연구소 「일본 연구」
배준호, 1998, 『일본론의 변천과 그 경제적 고찰』, 한신대학교 「한신논문집」 제 15집, p. 509
신근재, 1981 『한일 양국국민의 사회의식에 대한 비교고찰』, 동국대학교 일본학 연구소 일본학 제 1집
오미선·小石淑夫 편, 1997, 『日本文化의 이해』, 寶庫社
이어령, 1982, 『축소 지향의 일본인』, 고려원
전여옥, 1995,『일본은 없다.』, 지식공작소
최길성, 1984, 『일본 무사도의 충효와 죽음』, 계명대학교 일본문화 연구소 「일본학지」
홍현길, 1991, 『和 哲郞의 日本人論』, 「일본학보」 제 26집
황달기, 1996, 『일본사회를 설명하는 '집단 모델'의 특징과 한계』, 한국일본학회 「일본학지」 제 37집, pp. 453∼454
외국문헌
中根千枝 著·최길성 譯, 1997, 『일본의 사회구조』, 형설출판사
南博, 1994,『日本人論』, 岩波書店
村 明, 1993, 『韓·日 文化의 同質性과 異質性』, 동국대학교 일본학 연구소 「일본학」 제 10집
米山俊直 著·김필동 譯, 1997, 『일본인의 집단의식』, 한림 신서
栗田やすゆき, 1987, 『日本人の 人間關係』, ドメス出版
佐伯彰一·芳賀撤編, 1987, 『日本論の 名著』, 中央公論社
マクス壽子, 1993, 『ゆとりの國イギリスと成金の國日本』, 草思社
金田一春彦, 1975, 『日本人の言語表現』, 講談社
芳賀綵, 1979, 『日本人の表現心理』, 中央公論社
柳田國南 編·이용덕 譯, 1991, 『日本人』, 형설출판사
梶村昇, 1977, 『信仰と日本人』, 雄山閣 日本思想史講座 別卷1 日本人論

키워드

일본,   문화,   이중성,   의식구조,   논문,   한국
  • 가격4,000
  • 페이지수30페이지
  • 등록일2004.04.08
  • 저작시기2004.04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246105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