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을 읽고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 3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을 읽고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열하일기, 웃음과 역설의 유쾌한 시공간’이였지.책의 제목이 갖는 의미를 이 책을 다 읽어갈 무렵에야 이해할 수 있었다.
책을 읽는 중간 중간 연암의 글과 그의 행동에서도 많이 웃었지만 그보다 저자의 재치있는 말투와 설명, 표현기법으로도 많이 웃었던 것 같다. 어쩜 이리도 맛깔나게 글을 잘 쓰는지.
354쪽. <열하일기>가 발산하는 강렬도는 바로 ‘이름’의 중력에서 벗어나 무상한 흐름에 몸을 맡기고 끊임없이 새로운 것을 생성할 수 있는 ‘노마드’적 여정의 산물일 터, 이제 그 ‘천의 고원’을 나오면서 나는 다시 묻는다. 대체 연암은 누구인가?
나에게 그의 묘비명을 쓸 자격이 주어진다면, 나는 다만 이렇게 쓰겠다.
연암은 우담바라 꽃이 피고 포청천이 웃을 때, 태어날 법한 인물임에 믿어 의심치 않다.
  • 가격1,000
  • 페이지수3페이지
  • 등록일2006.04.06
  • 저작시기2005.10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4311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