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ics for today 1,2,4
본 자료는 5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해당 자료는 5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5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topics for today 1,2,4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Hop, skip ... and software?

2. My husband, the outsider

4. Who Lives Longer?

본문내용

s life, while volunteer work increases a woman's longevity. These findings may changes as more women participate in the workforce. One study found that clerical workers suffered twice as many heart attacks as homemakers. Factors associated with the coronary problems were suppressed hostility, having a nonsupportive boss, and decreased job mobility.
직업만족도와 장수 사이의 관계는 또한 여전히 의문이다. 몇몇의 조사자들에 따르면, 만족스런직업은 남성의 삶에 수명을 더하면서도 즐겁게 일하는것은 여성의 장수를 증가시킨다. 이런 결과는 아마도 더많은 작업현장으로의 여성의 참여를 변화시킬 것이다. 하나의 연구는 사무직에 종사하는 사람은 가정에서 일하는 사람의 두배의 심장질환이 있음에 기초를둔다. 혈액관련문제의 요소들의 조합은 적대적인 억제, 주인을 지키지 못하는, 이동성직업의 감소이다.
Enviroment
환경
Where you live can make a difference in how long you live. A study by the California Department of Health Services in Berkeley found a 40percent higher morality rate among people living in a poverty area compared to those in a nonpoverty area. " The difference was not due to age, sex, health care or life style,"says George A. kaplan, Ph.D., chief of the department's Human Population Laboratory. The resulting hypothesis: A locale can have environmental characteristics, such as polluted air or water, or socioeconomic characteristics, such as a high crime rate and level of stress, that make it unhealthy.
당신이 어디에 사는가는 당신이 얼마나 오래사는 지의 차이를 만들어 낸다. California Department of Health Services in Berkeley의 연구는(빈곤한 지역과 부유한 지역에 사는 사람들의 삶을 비교) 더높은 도덕률 에 기초를 둔다. “그 차이는 나이, 성별, 겅강보호, 생활습관에 기인하지 않는다.” 라고 George A. kaplan, Ph.D., chief of the department's Human Population Laboratory 가 말했다. 가설의 성과: 환경적 특색을 지닌 현장(오염된 공기나 물) 혹은 사회경제적인 특색을 지닌 현장(높은 범죄율과 스트레스등급) 은 건강에 좋지 않다.
Socioeconomic Status
사회경제적 상태
People with higher incomes, more education and high-status occupations tend to live longer. Researchers used to think this was due to better living and job conditions, nutrition and access to health care, but these theories have not held up. nevertheless, the differences can be dramatic. Among women 65 to 74years old, those with less than an eighth-grade education are much more likely to die than are women who have completed at least one year of college.
고수입자, 더 많은 교육과 높은 상태의 직업은 오래 사는 경향이 있다. 조사자들은 고수입이 더나은 삶과 직업상태, 건강관리에의 접근과 영양에 기인한다고 생각하는데 익숙하다.하지만 이런 추측들은 제시되지 않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차이는 인상적이다. 65~74세 사이의 여성들(8학년보다 저학력의) 간에는 적어도 일년 대학을 나온 여성이 더욱 오래산다.
What Can You Do
당신은 무엇을 할것입니까
The message from the experts is clear. There are many ways to add years to your life. instituting sound health practices and expanding your circle of acquaintances and activities will have a beneficial effect. The good news about aging, observes Erdman B. Palmore of the Center for the Study of Aging and human development at Duke medical Center in North Carolina, is many of the factors related to longevity are also related to life satisfaction.
그 전문가들로 부터의 메시지(이전모든 내용)는 명백하다. 당신의 삶에서 수명을 증가 시키는 많은 방법이 있다. 올바른 판단의 건강연습과, 면식과 활동에서의 당신의 집단에서의 발전을 만드는것은 유익한 결과일 것이다. 노화에 관한 좋은 소식은(북부캐롤라이나의 Duke medical Center의 노화와 사람의 발전에 대한 연구센터의 Erdman B. Palmore의 관측) 다양한 요소들이 장수에 관련된다는 것이며 또한 삶의 만족도에도 관련된다는 것이다.

키워드

topics,   today,   software,   husband,   outsider
  • 가격2,000
  • 페이지수17페이지
  • 등록일2006.09.26
  • 저작시기2006.8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5224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