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과 예술의 사회사 1권 서평
본 자료는 4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해당 자료는 4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4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 1권 서평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들어가기

Ⅱ. 요약
제 1장 르네쌍스
제 2장 매너리즘
제 3장 바로끄

Ⅲ. 감상

본문내용

하우저의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는 선사시대부터 영화의 시대까지 수천 년에 걸친 서구 서구 문학예술사를 사회사적 관점에서 서술한 작품으로, 거의 모든 종류의 예술 장르와 형식의 존재를 그것을 가능하게 한 ‘조건’과 관련해 설명하고 있다. 그는 일관되게 유물론적 변증법적 사관에 입각해 ‘예술의 한 양식을 가능하게 하는 조건이 있고, 그 조건이 변하면 예술도 변화한다. 그리고 그 변화는 단절된 것이 아닌 지속되는 것이다’라는 방식으로 서양의 문학과 예술의 역사를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그는 몇 가지 예외를 통해 특정한 예술양식과 그것을 가능하게 하난의 요인을 기계적인 방식으로 일대일로 대응시킬 수 없음을 인정했다. 문학과 예술, 그것을 가능하게 하는 우리의 삶 역시 너무나 많은 요소가 복잡하게 얽혀 있고, 하나의 원인이 반드시 어떠한 결과만을 낳는 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어찌 되었든 ‘오랜 고전’이라는 그 명성만큼이나 해박한 지식, 일관된 시각으로 문학과 예술을 설명하고 있고, 문학과 예술을 공부할 때 끊임없이 가지게 되는 질문인 예술의 발생과 그것의 변화를 낳는 사회적 조건, 서로 다른 예술과의 관련성, 예술작품과 예술가의 관계, 예술작품과 수용자의 관계, 사회의 복잡한 관계 등의 실마리를 전 4권에 걸쳐 풍부하고도 명료하게 제공하고 있다.
1권은 선사시대부터 중세까지의 문학과 예술의 사회사를 다루고 있는데, 1장의 선사시대, 2장의 고대 오리엔트의 도시문화 3장의 고대 그리스와 로마 4장의 중세의 네 부분으로 나누어 설명하고 있다. 또한 각 장마다 핵심내용을 세부적인 제목으로 달아 놓음으로써 일목요연하게 정리하고 독자에게 그 흐름을 놓지 않도록 하고 있다.
먼저, 작가는1권이 다룬 구석기 시대에서 중세에 이르는 시기의 예술의 기본적인 성격을 예술은 예술을 위한 목적이 아닌 그 외적인 목적, 즉 실용적인 목적에 종속되어 있다고 말하고 있다. 물론 예술 그 자체를 목적으로 하는 예술의 가능성도 등장하긴 하지만 그다지 뚜렷한 특징을 나타내는 것은 아니다.
제 1장 선사시대
1. 구석기시대: 마술과 자연주의
예술 활동의 최초의 형태는 자연주의 적 예술양식 이었다. 구석기시대 자연주의 미술의 특징은 관념적인 것이 배제 된 직접적인 형태로 시각적인 인상을 재현하고 있다. 또한 이때의 예술은 경제적 목표와 직결되는 주술적 행위의 수단이었다. 이처럼 구석기 시대 예술(그림)은 마술적인 목적에서 창조되었는데, 이는 예술의 자연주의적 성격을 가장 잘 설명해주기도 한다. 이를 테면 마술로 불러내려는 짐승은 그림에 그려진 짐승의 분신이므로 실물을 닮지 않은 그림이란 아무런 의미도 쓸모도 없는 비현실적인 것이 되는 것이다.
  • 가격2,000
  • 페이지수14페이지
  • 등록일2010.03.08
  • 저작시기2007.6
  • 파일형식워드(doc)
  • 자료번호#588426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