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수영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자유형 (freestyle)
① 몸의 자세
② 머리위치 및 호흡
③ 팔 동작
- 자유형의 팔꿈치 높이기 동작
- pull과recovery
④ 다리 동작
- stroke cycles
2. 평영 (breaststroke)
① 몸의 자세
② 머리위치 및 호흡
③ 팔 동작
- 팔 동작 정면 및 측면
④ 다리 동작
- 평영 킥 연습
3. 접영 (butterfly)
① 몸의 자세
② 머리위치 및 호흡
③ 팔 동작
④ 다리 동작

본문내용

점점 줄어든다. 어깨 넓이만큼만 해도 충분하다. 킥하는 타이밍과 팔 동작의 조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팔이 아직 펴지도 않았는데 다리를 찬 다던가 미리 다리를 접어 어중간한 폼이 나오지 않게 해야 한다. 다른 영법도 마찬가지이겠지만, 평영은 한번 폼을 잘못 익혀놓으면 바꾸기가 정말 힘들다. 처음부터 쉬운 방법으로 배우려고 하기 보다는 처음에 진도가 안나가고 조금 지루하더라도 좋은 폼을 처음부터 배우는 게 낳다.
3. 접영 (butterfly)
① 몸의 자세
능숙한 접영선수의 접영동작을 살펴보면 엉덩이가 상하로 매우 크게 움직이는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수면아래에서 찍은 느린 수중사진을 자세히 보면 엉덩이의 동작이 선수 주위의 물결변화에 때문에 과장되게 보일 뿐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세계최고 수준의 접영선수는 거의 엉덩이를 움직이지 않고 수영을 한다. 접영동작에서 전체적으로 물을 어떻게 타야 하는지 왼쪽 그림에서 쉽게 알 수 있다.
킥을 너무 세게 차면 엉덩이는 수면위로 돌출하게 되고 다리는 물 속으로 필요이상으로 깊이 들어간다. 호흡 시 고개를 너무 높이 들면 엉덩이는 처지고 다리는 너무 높아질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② 머리위치 및 호흡
머리동작은 갑작스러운 동작 없이 부드럽게 연결되어야 한다.
⑴ 팔 젓기 초반에 턱을 앞쪽으로 편안하게 놓고 시작한다.
⑵ 팔 젓기가 진행되는 동안 점차적으로 얼굴을 앞쪽으로 들어 준다.
⑶ 팔 젓기의 중앙에서 두 손이 근접할 때 어깨와 머리는 물 안에서 올라가기 시작한다. 이 자세에서 숨을 들여 마실 때 물 속으로부터 얼굴을 들기 위해서 선수의 몸은 강한 지렛대와 같이 사용되어야 한다.
⑷ 팔의 밀기 동작 중에는 목은 쭉 늘어져 있어야 하고 턱은 물로부터 입을 노출시킬 수 있도록 편안하게 앞으로 향한 상태이다.
⑸ 숨을 들여 마시는 동작은 recovery 동작 시 팔이 머리를 통과할 때 완료되어야 하며 완료시는 턱이 더 이상 수면 위에 있어서는 안 된다.
⑹ 숨을 들여 마시고 나서 팔이 물 속으로 입수되기 전에 얼굴이 먼저 물 속으로 잠겨야 한다.
⑺ 얼굴은 팔이 뒤로 빠지기 바로 전에 호흡을 하기 위해서 물을 제거해야만 하다. 즉 가는 팔보다 얼굴이 빨리 물 밖으로 나와야 한다.
⑻ 손이 물 속으로 입수할 때부터 선수는 숨을 천천히 내쉬기 시작한다.
⑼ 팔 긁기가 더 진행되면서 숨을 배출하는 양은 점차 많아지며 마지막단계에서 \'파\'하고 강하게 뿜어냄으로써 호흡을 마친다.
⑽ 팔 젓기의 마지막 단계에서 입을 통해 숨을 들여 마신다.
③ 팔 동작
접영의 팔 동작은 완전하게는 아니지만 거의 연속적으로 이루어지는 동작이다. Pull의 효과를 극대화시키기 위해서 recovery된 팔은 물 속에서 순간정지 동작을 갖는다.
⑴ pull 동작
입수될 때 팔은 어깨넓이보다 약간 넓게 벌리고 거의 펴진 상태다. 팔꿈치의 구부림은 손이 둥글게 sweeping(물을 쓸어줌)하여 팔이 중간지점에서 가까워졌을 때 구부림의 정도가 가장 크다. 팔꿈치 구부림의 최대각은 약 90도로서 이때 손은 거의 맞닿아 있다. 팔꿈치의 자세는 매우 중요하다. 팔꿈치의 방향은 양 옆을 향하고 있어야 하고 높은 팔꿈치 자세를 유지하고 있어야 한다. 팔꿈치가 먼저 빠져 나가는 동작은 물을 잡지 못하고 추진력을 잃게 되는 결과를 초래한다. 일단 손이 가깝게 모여지면 미는 동작이 시작되는데 push의 마지막 부분에서 두 손의 바닥이 몸을 향하게 해준다. 이렇게 손을 recovery를 위해서 돌려주는 것은 후에 팔이 앞쪽으로 돌려질 때 복잡한 어깨관절의 손상의 위험을 없애준다. Pull 대부분의 동작 중에 팔꿈치는 거의 펴져 있고 팔꿈치는 recovery 동안에 바깥으로 향해 있어야 한다.
⑵ recovery 동작
접영 recovery동작은 다른 영법에 비해 힘들고 피곤한 동작이다. 초보자의 경우에는 호흡에 신경을 쓰느라고 다른 동작을 망치는 경우가 많다. 먼저 팔꿈치가 물 밖으로 나오고 그 다음에 손이 나온다. Recovery동작 중 영자의 팔은 완전히 펴지는 것은 아니며 전반적으로 편안한 상태에서 push하고 난 팔의 운동량(momentum)을 그대로 이용하여 전방으로 팔을 던져준다. 이때 손바닥이 내려가거나 위로 올라가는 동작이 나와서는 안 된다.
④ 다리 동작
엄밀히 말해서 접영에 있어서 킥은 단순한 발차기 동작 그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신축성을 가지고 있는 척추와 머리가 물결을 헤치고 전방으로 나아가는데, 그 동작은 머리에서부터 시작되어 발에서 마지막으로 강하게 snap을 주어서 물거품이 나도록 차는 일련의 동작이다. 각 스트로크당 2번의 킥을 찬다. 첫번째 킥은 손이 입수될 때고 두 번째 킥은 팔 젓기의 미는 단계이다.
⑴ 첫번째 킥은 recovery를 완전히 마치고 손이 입수된 직후에 발과 다리로서 물을 pool 바닥으로 눌러주는 squash kick이고 그 방향은 아래방향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이때 엉덩이와 대퇴부가 수면위로 올라오게 된다.
⑵ 세계수준급의 선수들은 이 동작 후에 엉덩이와 대퇴부를 들어 유선형을 만들어 주는데 다음 스트로크의 최초동작에서 이상적으로 물을 잡기위해 순간적인 멈춤 동작을 갖는다. 이 순간동작 직후의 킥을 thrust kick이라고 한다.
⑶ 돌핀킥을 할 때 무릎이 구부러지는 단계에서 생기는 대퇴부의 전면저항은 무릎사이를 10cm 정도 벌려줌으로써 줄일 수 있다. 또 이러한 안짱다리 형태의 발차기(엄지발가락은 붙이고 뒤꿈치는 떨어뜨림) 킥을 할 때 물과의 최대 마찰을 생기기 때문에 더 큰 추진력을 얻을 수 있다.
- 접영은 정말 파워풀한 종목이다. 그렇기 때문에 그만큼 에너지 소비도 많다. 그래서 처음 할때는 힘도 많이 들고 호흡하기도 쉽지 않기 때문에 자세가 많이 흐트러지고, 포기 하고 싶을때도 많다. 나중에 나의 멋찐 접영의 모습을 상상하면서 기초 웨이브부터 잘 배워서 조금이나마 편안하게 접영을 할 수 있도록 하자. 호흡을 하기 위해 몸을 위로 띄우는 사람이 있다, 그렇게 하지않아도 충분히 호흡은 할 수 있다. 접영은 수영 잘하는 사람이나 하는거지 하는 생각이나 두려움을 버리고, 열심히 한다면 충분히 해낼 수 있다.
  • 가격1,500
  • 페이지수10페이지
  • 등록일2016.02.23
  • 저작시기2016.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99506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