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의발달] 주의의 개인차(지속적 주의에서의 개인차, 주의집중에서의 개인차, 주의발달의 개인차)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주의발달] 주의의 개인차(지속적 주의에서의 개인차, 주의집중에서의 개인차, 주의발달의 개인차)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주의발달] 주의에서의 개인차

I. 지속적 주의에서의 개인차

II. 주의집중에서의 개인차

III. 다른 관련 영역에서의 개인차
1. 활동수준
2. 충동의 통제
3. 정서
4. 주의력 결핍

본문내용

보이는 어린이와, 극단적인 외향성을 보이는 성인 간에는 상당히 유사한 점이 많이 있다
는 것이다. 즉, 외향적인 어른들은 내향적인 어른들에 비해서 더 충동적이고, 더 자극을 추구
하고, 보상에 더 반응적이며, 자극이 없는 상황에서 주의를 지속하는 것이 더 어렵다는 특징
이 있다. 이러한 특징들은 과잉활동성 주의력 결핍 문제를 지닌 아동의 특징들과 놀랄 만큼
일치한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기질과 주의력 결핍을 연관시키는 학자들은 외향성이라는 기
질차원에서의 개인차가, 약한 통제력과 맞물리면서 주의력 결핍을 일으킨다고 보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주의력 결핍을 설명하는 또 다른 이유로는 '적정 각성수준 가설' 이 있다. 이 가설
은 우리가 외부에서 들어오는 감각 자극을 통제하여 적정 각성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는 전제
를 가지고 있다. 그런데 어떤 사람은 이 각성수준이 항상 너무 높거나 너무 낮은 상레에 있게
되고, 그러면 이를 조절하기 위해서 비정상적인 행동을 한다는 것이다. 즉 과잉활동을 하는
아동들은 각성수준이 항상 너무 낮아서 이에 적응을 하기 위해서 과잉활동, 충동성, 감각추구
행동 등을 보인다는 것이다. 마지막 이유로는 '부적절한 양육으로 인해 각성수준 유지기능이
손상된다는 심리사회적 견해'이다. 즉 부모가 아동의 행동에 지나치게 허용적이거나, 가정의
분위기가 극도로 혼란된 상태에서 양육되는 아동이 ADHD 증상을 보일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처럼 자신의 행동을 통제할 능력이 발달되지 않은 아동에게 주어지는 환경적인 좌절은 그들
을 주의력 결핍 아동으로 자라게 할 수 있는 중요한 원인으로 보여진다.

추천자료

  • 가격1,600
  • 페이지수5페이지
  • 등록일2016.03.16
  • 저작시기2016.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99718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