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학)대성동 고분군 ( 북방 유물, 목곽묘, 가야와 왜와의 교류)
본 자료는 1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해당 자료는 1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1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역사학)대성동 고분군 ( 북방 유물, 목곽묘, 가야와 왜와의 교류)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Ⅲ. 결론

Ⅳ. 참고문헌

본문내용

고분시대를 선도한 제철, 금공, 마 문화, 토기, 토목들이 한반도에서 전파되었고, 가야는 일본에 공인들을 파견한 역할을 하였음을 알 수 있다.
[결론]
위에서 살펴본 것과 같이 가야 인들과 왜인들은 글로벌 시대인 오늘 날 만큼이나 일본 열도에 활발히 진출하고 서로의 문화를 교류하는 등과 같이 가야 문화는 왜와의 교류나 다양한 문물 교류 등에 대해서 우수성을 가지고 있다. 그러나 그에 비해 지금까지 크게 주목받지 못하던 것이 사실이다.
그 이유는 가야시대의 문헌 자료가 절대적으로 빈곤하기 때문에 자료를 확립하기가 어려웠고, 이러한 까닭에 지금까지 미뤄졌었지만, 과학 기술이 발달된 현재는 고고학적인 조사를 통해서 다양한 방식으로 자료를 확보할 수 있게 되어서 가야사에 접근하고 그 영향에 대해서 연구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 가야 문화의 발달과 내용에 대해서 조사하는 것이 기대된다.
[참고문헌]
1. 노성환. (2012). 한국에서 토끼설화를 전한 일본 고대씨족. 동북아 문화연구, 30, 473-486.
2. 연민수. (2008). 고대 한반도문화의 일본전래. 한일관계사연구, 30, 47-73.
3. 경성대학교 문화홍보처 박물관 팜플렛, 3페이지 참고
  • 가격2,800
  • 페이지수4페이지
  • 등록일2018.02.09
  • 저작시기2017.10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04553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