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배 참석 소감문
본 자료는 미만의 자료로 미리보기를 제공하지 않습니다.
닫기
  • 1
  • 2
해당 자료는 0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0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예배 참석 소감문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본문내용

교회...내가 교회란 곳을 처음 접한 때는 8살, 초등학교 2학년 때였다.
엄마 뱃속에 있을 때부터 신앙을 가졌던 친한 친구의 권유로 나는 처음 교회란 곳에 가서 처음으로, 예배란 시간에 참석하게 되었다.뭐랄까, 그때는 너무 어렸고, 하나님이라는 존재에 대해서 아주 몰랐을 때였다. 단지 교회에 가서 예배를 드리고 나면, 먹을 것도 많고, 신나는 노래도 부르고, 친구들도 사귈 수 있다는 그 친구의 말에 따라간 교회여서 그런지 몰라도, 예배란 것은 상당히 지루했던 것으로 기억이 된다. 나는 그렇게 매주 친구의 손을 잡고 교회에 가서 예배를 드렸다. 조그만 두 손을 모아서 아멘..하며 기도를 하고, 어설프게 사도신경을 따라 읽고, 찬송가를 따라 부르며, 목사님의 말씀을 듣고. 그런데 그때에는 그 목사님이 말씀을 전해주시는 그 시간이 왜 이리도 길게 느껴지던지.. 좀 지루했었다.
나는 그런 식으로 그렇게 매주 예배를 참석했고, 어느 덧 시간이 흘러서, 나는 중학생이 되었다. 그때에 비로소 나는 하나님의 존재를 알게 되었고 그때부터 예배란 것은 나에게 아주 평온하고 은혜스럽고..마음이 차분해지고 감동이 일어나는 그런 시간이 되어버렸다.생활 속에서 일어나는 작은 감사함들, 하나님과 이야기하고픈 그런 것들, 다른 사람들이 바라는 것들,,나는 그런 것들을 주일 예배시간에 기도를 하면서 다 고백한다.나는, 예배를 드릴때면 마음이 뭔가 정돈된다는 느낌을 받는다.내 마음속에 뭔가 잔잔한 감동이 일고, 그것을 통해 나는 많은 것을 고백하고 정리하고,그리고 또 생각한다. 주일 예배시간은 나에게 있어 정말 은혜스러운 시간이고, 하나님과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 유일한 통로라고 생각한다. 물론 기도는 집에서 해도 되고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주일에 드리는 예배는 다르다. 나는 내가 예배를 드리는 그 곳에 그 장소에 하나님이 나와 함께 계신다고 생각한다. 늘 그렇게 생각하고, 또 그렇게 믿고 예배에 참석한다.
  • 가격600
  • 페이지수2페이지
  • 등록일2006.09.14
  • 저작시기2005.2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36396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