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사회 C형) 최근 악화된 한일관계를 염두에 두고 교재 3장의 내용을 참조하면서 한일관계 악화의 원인과 해법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정리한 후 자신이 이런 생각을 가지게 된
본 자료는 3페이지 의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여 주세요.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 9
해당 자료는 3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3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인간과사회 C형) 최근 악화된 한일관계를 염두에 두고 교재 3장의 내용을 참조하면서 한일관계 악화의 원인과 해법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정리한 후 자신이 이런 생각을 가지게 된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1. 최근 악화된 한일관계의 배경

2. 한일관계 악화의 원인
1) 역사문제
2) 외교문제
3) 과거사문제
4) 정당화

3. 한일관계 악화의 해법

4. 자신이 이런 생각을 가지게 된 데 영향을 미친 자신의 사회적 존재조건에 대해 분석
1) 대결구도
2) 국민감정
3) 식민지배

5. 나의 의견

Ⅲ. 결론

참고문헌

본문내용

개념으로 연결되는 데 분개는 ‘억압된 질투와 분노의 감정과 감정의 불만족에서 기인한 심리상태’로 규정된다. 그런데 분개가 발전하기 위한 구조적 조건은 첫째, 질투 주체와 대상의 근본적 비교가능성이며 둘째는 이론적으로 존재하는 대등성이 실제에서 불가능하다는 측면에서 실제적 불평등성이다.
5. 나의 의견
양국 갈등은 민족주체성 수호를 위한 한국측의 주도적 문제제기에 의해 유발되었다기보다는 민족자존심을 건드리는 일본측의 발언과 행동에 대한 반응 내지 대응이 주를 이루게 되었다. 한일갈등은 한국의 감정적 대결의식에 의해 한국에 의해 주도적으로 촉발된 것이 아니었다. 오히려 앙금처럼 가라앉은 반일감정이 일본의 자극에 의해 전면에 대두되고 이를 한일 양국이 국내정치적으로 활용하는 순환의 구조가 보여진다. 단 한국의 행동이 반응적이었다는 것은 한국의 대응이 소극적이었다거나 미온적이었다는 의미는 아니다. 정치적 맥락에서 보면 한국 정부의 일본에 대한 대응은 보다 조직적이고 체계적으로 전개되었다.
한일관계 안에서 한국은 국민감정의 측면에서 지난 식민지 시절의 기억에 의해 일본을 가해자의 책임이 있는 국가로 인식한다. 물론 이에 대해 일본은 부정하는 쪽도 긍정하는 쪽도 존재하며 이는 사실 한국의 입장과는 엄밀히 말하여 단절적으로 일본의 ‘목소리’로 별개일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한국이 일본을 가해자로 인식하는 상황에서는 일본의 행동을 한국이 인식하기에는 저러한 가해자 인식이 선제적으로 작동하기 때문에 일본의 행위가 상호작용에서 선제적인 위치를 차지 하게 된다. 그리고 이에 대응하는 한국은 대응을 하는 입장에서 상호작용을 하게 된다. 한국이 선제적인 움직임을 할 때도 있지만 대부분 일본이 선제적인 입장에서 한일 양국관계가 진행된다. 이 문제에 대한 지적이 상대적으로 기존 연구에 있어는 결여되어 있다. 이를 다른 차원에서 표현하자면 바둑에서의 흑과 백이라 할 수 있다. 대부분 바둑에서는 선제적 입장을 흑이 주도하고 시합이 진행된다. 물론 백이 선수를 가질 때도 있지만 흑이 제일 선수로서의 입장에 있기 때문에 선제적 입장을 취할 때가 많다.
다시 언급하자면 일본은 한국에게 있어 많은 부분 과거의 가해자로 인식되기 때문에 선제적인 움직임으로서 양국관계에서 나타난다. 즉 한국은 일본과 역사문제로 얽혀 있으며 일본이 역사문제에서의 행동의 대응을 하는 것이다. 실제로 한국이 일본에게 호의적 입장을 가지고 출발하더라도 일본의 움직임에 따라 한국은 반응하는 입장에서 한일관계가 진행된다. 하지만 이 반대의 경우는 거의 없다. 즉 일본의 움직임이 한일관계의 변동에서의 변수가 되는 것은 일본의 움직임이 선제적인 차원에서 한일관계를 진행시키기 때문이다.
Ⅲ. 결론
지금까지 본론에서는 최근 악화된 한일관계를 염두에 두고 교재 3장의 내용을 참조하면서 한일관계 악화의 원인과 해법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정리한 후, 자신이 이런 생각을 가지게 된 데 영향을 미친 자신의 사회적 존재조건에 대해 분석해 보았다. 한일관계의 역사문제는 역사문제라는 영역이 사실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이러한 한일관계 패턴 안에서 발생하는 현상에서 역사문제가 존재한다. 독도문제는 본질적으로 국민국가의 영토 문제로 역사문제와 연관되어 있다 하더라도 분명 다른 영역으로 사실 봐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독도문제는 역사문제와 연쇄적, 혹은 동반적으로 양국관계에서 발생한다. 즉 한일관계에서 영역으로서 나눌 수 있는 정합성이 사실 희박하다. 이는 영역으로 분석하는 시각의 한계를 보여주며 오히려 패턴으로서의 한일관계로 각 세부를 살펴야 하는 이유를 잘 보여준다. 즉 정당화와 반성, 관용과 반감으로 나타나는 한일관계의 패턴의 모습이 보다 역사문제-영토문제 그리고 여기에 연계하는 정치, 경제의 문제에서의 한일관계의 기복과 변동을 잘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
참고문헌
백영경(외), 인간과 사회, 방송대 출판문화원, 2014.
이원덕, 2000, 『일본우익연구』, 중심.
진창수, 2008, 『동북아 영토분쟁과 일본의 외교정책』, 세종연구소.
김호경ㆍ권기석ㆍ우성규. 2010. 『일제 강제동원. 그 알려지지 않은 역사』. 선인.
이계황, 2003, 『기억의 전쟁 : 현대 일본의 역사인식과 한일관계』, 이화여자대학교출판부.
한일 연대 21, 2008, 『한일 역사인식 논쟁의 메타히스토리 : \'한일, 연대21\'의 시도』, 뿌리와이파리.
구지은, 2006. 〈한일 역사 교과서의 근대 한일 관계사 서술 비교〉, 상명대학교 교육대학원 석사학위논문.

키워드

  • 가격5,000
  • 페이지수9페이지
  • 등록일2019.09.08
  • 저작시기2019.9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10580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