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제론 B형 ) 한국 사회에서 분단은 어떤 식의 사회문제를 만들어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에는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를 사례를 들어가면서 구체적으로 서술하시오 2212
본 자료는 미리보기가 준비되지 않았습니다.
닫기
  • 1
  • 2
  • 3
  • 4
  • 5
  • 6
  • 7
  • 8
해당 자료는 2페이지 까지만 미리보기를 제공합니다.
2페이지 이후부터 다운로드 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소개글

사회문제론 B형 ) 한국 사회에서 분단은 어떤 식의 사회문제를 만들어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에는 어떤 것들이 있었는지를 사례를 들어가면서 구체적으로 서술하시오 2212에 대한 보고서 자료입니다.

목차

1. 서론 ; 한국 사회에서의 분단
2. 본론 ; 분단과 사회 문제
3. 결론 ; 분단의 역사적 접근
4. 참고문헌

본문내용

가들이 한반도의
통일을 지지하는 문제는 단순하지 않다. 특히 한반도가 통일 과정에서 위험국가가 되거나 더
욱더 반민주적인 국가가 될 가능성이 있다면 주변국들은 한반도 통일에 대해서 명확히 반대
할 명분을 갖게 될 것이다.
감시사회 문제 역시 민주주의의 허약성, 무기력증을 웅변하는 것임. 자기 검열체계로부터 카
카오톡 등의 사이버사찰체계는 한국인들로 하여금 ‘표현의 자유’는 위험한 것임을 암시하는
것이다. 민주주의의 기본 중 인권 중 하나가 표현의 자유일터. 타인을 괴롭히거나 공공의 이익을 교란시키는 것이 아닌 표현의 자유가 지켜져야 통일 과정에서 발생할 수많은 문제들을 양지로 끌어올려 소통과 토론 속에서 문제점과 더 나은 대안을 찾기 위한 노력을 할 수 있다.
- 인간에 의한, 인간을 위한, 인간의 통일을 위한 시작
일차적으로는 가장 시급한 불부터 꺼야 한다. 즉 이산가족 문제부터 해결하지 않으면 안 됨.
이산가족문제는 과거청산을 위한 노력이자, 미래 통일 사회를 열어나가는 문이 아닌가. 이런
점에서 12월 초에 외교안보부처 고위 당국자가 소위 ‘포괄적 협의’를 언급한 것은 시의적절
하지만, 정부의 공식 입장이 아니라는 점에서 이산가족의 입장에서 보면 분노할 힘조차 앗는
무책임한 태도라고 할까? 신이산가족이라고 할 수 있는 탈북자 역시 피해자임에 틀림없음. 국내 들어와 있는 탈북자는 우리 사회에서 사회적 소수자로서의 위상 속에서 과잉정치화되어 자유로운 삶을 살 수 없고, 해외 난민이나 불법 체류자로 떠돌고 있는 수 천, 수 만 명의 탈북자 역시 한반도 디아스포라 유민임. 누가 이들에게서 가족 상봉의 권리, 고향에 돌아갈 권리, 거주이전의 자유를 앗을 수 있을까?
이산가족 외에도 분단과 냉전과정에서 인권상의 피해를 본 사람은 너무도 많다. 조작간첩사
건의 피해자들, 이 땅의 양심수들, 심지어 반공적 권위에 거역하지 못한 채 복종의 범죄를
저질러 수많은 사람들을 살상했던 가해자들(현실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국가보훈처에 의해 2
인의 인우보증이 있으면 한국전쟁기 전시 유공자로 지정됨)도 사실은 피해자이다. 그런데 21세기에도 냉전적 권위에 의해 동족을 살상하는 무공을 세워야 하고, 비참하게 수장되어 죽어야하는 우리의 청년들에게 우리는 어떻게 ‘평화’를 말할 수 있을까?
21세기 글로벌시대에 우리를 가로막고 있는 이상한 장벽을 허물기는 사실상 너무 쉬움. 남북
위정자의 의지. 그러나 그 의지에 국민의, 시민의 뜻이 보태져야 법도 아닌 2010년의 5 24조
치를 허무는 정당성이 분명하지 않을까?
인간을 위한 통일을 하는 시작은 ‘대화’. 서로가 서로를 인간으로서 인정하고 대화를 해야
잘, 잘못도 분별할 수 있고, 문제도 생기지만, 해결책도 찾을 수 있다. 자신의 이익만을 추구
하는 것이 아닌 공동의 번영과 평화를 위해서는 지속적인 대화와 교류를 하는 것이 통일을
위한 가장 분명한 시작일 것이다. 2002년 김정일을 만났던 것이 좋아서가 아니라, 큰 정치를
위해 용기있는 행보였을 것이다. 2014년 드레스덴선언이 제2의 “비핵 개방 3000” 신세가 되지 않도록 학계와 시민사회가 감시하고 견인해야 할 것이다. 김귀옥. (2014). 통일과 분단, 대박과 대립을 사회학적으로 뛰어넘기. 한국사회학회 사회학대회 논문집, , 252-254.
4. 참고문헌
김종군. (2015). 분단체제 속 통합서사 확산을 통한 사회통합 방안. 한국민족문화, (56), 445-455.
이수정. (2015). 인도주의 분단정치. 현대북한연구, 18(2), 121-164.
김귀옥. (2014). 통일과 분단, 대박과 대립을 사회학적으로 뛰어넘기. 한국사회학회 사회학대회 논문집, , 252-254.
  • 가격2,300
  • 페이지수8페이지
  • 등록일2019.03.27
  • 저작시기2019.3
  • 파일형식한글(hwp)
  • 자료번호#1111268
본 자료는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이 없습니다.
다운로드 장바구니